부산대병원 정문기 비뇨기과 교수, 제15대 부산시 의료원장 취임

박신혜 기자 | 기사입력 2013/06/26 [16:01]

부산대병원 정문기 비뇨기과 교수, 제15대 부산시 의료원장 취임

박신혜 기자 | 입력 : 2013/06/26 [16:01]

부산시는 부산대학교병원 정문기(鄭文琪) 비뇨기과 교수를 26일자로 부산시 의료원장에 임명한다고 밝혔다.
 
정 원장은 지난 25일자로 퇴임하는 김동헌 원장에 이어 제15대 부산시 의료원장으로 취임하게 되며 임기는 3년이다
 
신임 정문기 원장은 1978년 부산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한 후 석사, 박사과정을 거쳐 1986년부터 본 대학 비뇨기과 교수로 재직하며 비뇨기과전문의로서 많은 임상경험을 거쳐 왔다.
 
2007년부터 2009년 2년간 부산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장을 역임하면서 지방에서는 최초로 대한비뇨기과학회장에 선출되기도 하였다.
 
이번 부산의료원장 임명은 ‘지방의료원의 설립 및 운영에 관한 법률’ 및 관련 규정 등에 따라 시의회, 부산의료원 이사회, 부산시 등에서 추천한 ‘임원추천위원회’를 구성하고 협진기관인 부산대학교병원에서 후보자로 통보한 자를 심의 의결하여 임명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