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빈 롯데 회장, 청년 희망펀드 사재 70억 통 큰 기부

정민우 기자 | 기사입력 2015/10/29 [15:16]

신동빈 롯데 회장, 청년 희망펀드 사재 70억 통 큰 기부

정민우 기자 | 입력 : 2015/10/29 [15:16]
▲ 신동빈 롯데 회장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신동빈 롯데 회장과 롯데 임원진이 청년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기 위한 청년 희망펀드에 100억원을 기부한다.
 
롯데는 29일 청년희망펀드에 신 회장이 사재 70억원을, 롯데그룹 임원진이 30억 원을 각각 기부하기는 등 총 100억원을 기탁한다고 밝혔다.
 
청년희망펀드는 청년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범사회적으로 조성된 펀드로, 기탁된 기부금은 청년 취업기회 확대, 구직애로 원인 해소, 민간일자리 창출 지원 사업 등에 쓰여진다.
 
신 회장은 청년희망펀드의 취지에 적극 공감하며 “대한민국 청년들이 미래에 대한 희망을 갖고 열정과 도전정신을 펼칠 수 있도록 롯데가 적극 돕겠다”며 “앞으로도 청년 고용창출 및 창조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연구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롯데는 청년 창업 활성화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 26일 투자법인인 ‘롯데 액셀러레이터(가칭)’를 다음해 초 설립할 것을 밝혔다.
 
롯데 엑셀러레이터는 신 회장의 사재 100억원을 포함 총 1000억원의 기금을 조성해 우수한 아이디어를 가진 청년들을 대상으로 △창업자금 및 사무공간 지원 △창업 전문가들의 1:1 멘토링 제공 △롯데 유통망을 활용한 테스트 베드(test bed) 제공 △M&A 및 글로벌 사업 지원 등을 통해 3년간 100개 이상의 우수 스타트업을 육성할 계획이다.
 
한편, 신 회장은 메세나 활동을 통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데도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이를 위해 지난달 롯데문화재단을 설립하고, 신 회장이 직접 이사장을 맡기로 했다. 롯데문화재단은 신 회장의 사재 100억원을 포함 총 200억원의 재원을 마련해 롯데콘서트홀(2016년 하반기 오픈 예정) 운영을 비롯한 다양한 공연예술 활동을 지원하여 국내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할 계획이다.
 
또한, 대한스키협회장을 맡고 있는 신 회장은 스키협회에 2020년까지 100억원을 지원할 것을 약속하는 등 국내 스포츠 역량 강화에 일조하고 있다.
 
jmw92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