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률, 31.3% 전국 1위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18/01/31 [10:54]

부산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률, 31.3% 전국 1위

배종태 기자 | 입력 : 2018/01/31 [10:54]

▲ 부산시 공공기관 지역인재지원 협의회    ©배종태 기자

 

부산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률이 31.3%로 전국 1위를 달성했다. 전국 평균 지역인재 채용률 14.2%에 비해 높은 수치인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시 기관별로는 게임물관리위원회 100%, 한국해양수산개발원 61.5%, 영화진흥위원회 50%, 한국남부발전 47.7% 등 총채용인원의 절반 이상을 지역인재로 채용했다. 부산시는 31일 오전 시청에서 부산혁신도시 제5회 지역인재 채용지원협의회를 개최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지난 25일 시행된 '공공기관 지방이전에 따른 혁신도시 건설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 및 동법 시행령에는 이전공공기관의 지역인재 채용을 의무화하였다. 올해 지켜야할 지역인재 채용 목표비율은 18%이다. 앞으로 매년 3%씩 단계적으로 확대하여 2022년에는 30%이상을 달성해야 한다.

 

부산시와 이전공공기관, 지역대학은 지난 2015년 지역인재 육성에 관한 MOU를 체결한 이후, 지역인재 채용지원협의회를 결성하여 채용목표제·가산점 도입, 공공기관 취업지원 프로그램 운영 등 매년 지역인재 채용률 제고 및 지역인재 육성을 위한 논의를 해왔다.

 

특히 부산시는 부산경제진흥원과 공동으로 지역 대학생 및 취업준비생들을 대상으로 NCS(국가직무능력표준) 특강, 인사담당자들을 직접 만나는 열린 대화, 기관 현장투어, 직무를 체험할 수 있는 체험형 인턴까지 내실 있고 만족도가 높은 프로그램 운영으로 채용률을 높였다는 평가다.


이 프로그램을 참여하고 실제로 공공기관에 취업한 학생은 90명 이상이고, 이중 30% 이상이 부산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취업에 성공하였다. 프로그램 참가자가 재학생이 대부분임을 감안할 때 앞으로 더욱 높은 합격률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이전공공기관 인사담당자는 “블라인드 채용을 실시했음에도 이러한 수치가 나와 지역인재 역량이 상당히 높아졌다"며 "기관별로 실시하는 채용목표제, 가산점 부여 등도 큰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역인재 채용지원협의회에서도 올해 지역인재 채용률 제고를 위해 필요한 공공기관 취업지원 프로그램과 5월 개최 예정인 부산 공공기관 합동채용설명회 등에 대하여 논의를 할 예정이다. 또한 보다 더 역량 있고 준비된 인재양성을 위해 이전기관-지역대학 산학 연계사업 등 추진에 관한 의견도 나눌 계획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은 부산시와 이전공공기관, 지역대학이 서로 뜻을 같이하고 함께하는 노력이 필요다"며 "지역인재의 역량강화가 우선되어야 하므로, 앞으로도 이와 관련한  연계사업을 통해 지역인재 육성 및 채용률 제고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공공기관지역인재 채용률,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