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김정은의 여동생 김여정 깜작 등장에 시선 집중

남, 북, 미, 일 정상 한 자리에... 국제정세를 반영 하듯 묘한 분위기

김상문 기자 | 기사입력 2018/02/10 [00:34]

[포토] 김정은의 여동생 김여정 깜작 등장에 시선 집중

남, 북, 미, 일 정상 한 자리에... 국제정세를 반영 하듯 묘한 분위기

김상문 기자 | 입력 : 2018/02/10 [00:34]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뒤편에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김영남과 김정은의 여동생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인 김여정이 깜짝 참석 세계의 시선을 집중 시켰다.  특히 그곳에는 미국의 마이크 펜스 부통령과 일본의 아베 신조 총리가 함께 있는 자리여서 북한의 핵 무장에 따른 각국의 입장 차이를 반영하듯 남, , , 일이 묘한 대조를 보였다

 

▲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뒤편에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김영남과 김정은의 여동생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인 김여정이 행사에 깜작 참석 언론에 시선을 집중 시키고 있다. ©2018평창사진공동취재단

 

▲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뒤편에 북한의 김영남과 김정은의 여동생 김여정이 행사를 관람하고 있다.  ©2018평창사진공동취재단

 

▲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에 북한의 김영남 최고 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김정은의 여동생 김여정이 참석 남북단일팀 입장에 박수를 치고 있다.     ©2018평창사진공동취재단

 

▲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와 미국의 펜스 부통령 일본의 아베 총리가 참석 하였다. 특히 뒤편에는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김영남과 김정은의 여동생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인 김여정이 참석 북한의 핵무장에 따른 각국의 입장차이를 반영하듯 묘한 분위기를 보이고 있다.   © 2018평창사진공동취재단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