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초등 입학 둘째 자녀부터 20만원 입학축하금 지원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18/02/24 [10:27]

부산시, 초등 입학 둘째 자녀부터 20만원 입학축하금 지원

배종태 기자 | 입력 : 2018/02/24 [10:27]

 

▲ 부산시 초등학교 입학지원금 사업(부산시제공)     © 배종태 기자

 

부산시는 올해부터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둘째 이후 자녀를 대상으로 1인당 20만원의 입학축하금을 지원한다.


입학축하금 지원 사업은 저출산 극복을 위한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지원으로 마련된 부산 맞춤형 출산장려 정책 꾸러미 '아이·맘 부산 플랜-아주라(for baby) 지원금’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이번 정책은 특·광역시 중 부산에서 최초 시행되며, 올해 약 13,000여 명의 아동이 혜택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 지원대상은 2018학년도 초등학교 입학일 현재 부 또는 모와 함께 부산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으며, 초등학교 최초 입학 둘째 자녀부터이다. 

 

지원신청은 2018학년도 초등학교 입학일부터 오는 8월 31일까지 거주지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접수하며, 입학축하금 신청서 작성 시 별도의 추가 서류 없다. 단, 조기입학·입학유예 등 기타 사유로 추가 확인이 필요한 경우 재학증명서(입학일 표기)를 첨부할 수도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입학축하금 지원 사업은 부모들의 교육비 부담 경감 및 양육에 관한 사회적 공동 책임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하였으며,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도시’ 환경을 만들어 나가기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