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하반기 '수렵면허 시험' 시행

7월 14일 시행... 원서 접수18~ 20일까지

김중걸 기자 | 기사입력 2018/06/16 [20:45]

울산시, 하반기 '수렵면허 시험' 시행

7월 14일 시행... 원서 접수18~ 20일까지

김중걸 기자 | 입력 : 2018/06/16 [20:45]

[브레이크뉴스=김중걸 기자] 울산시는 올해 하반기 수렵면허 시험을 714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수렵면허 시험은 수렵에 필요한 기본적인 소양과 자질을 갖춘 자에게 수렵면허를 부여하여 총기 안전사고 예방 및 야생동물 밀렵밀거래 방지 등 야생동물 보호관리에 기여하기 위한 목적으로 시행된다.

응시원서 원서접수는 6월18일 부터 20일까지 자치단체 통합 인터넷 원서접수센터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원서접수를 위해서는 응시수수료 1만 원과 사진이 필요하며, 시험과목은 총 4과목으로 수렵에 관한 법령 및 수렵의 절차, 야생동물의 보호관리에 관한 사항, 수렵 도구의 사용방법, 안전사고예방 및 응급조치에 관한 사항이다.

응시자격은 신규로 수렵면허를 받고자 하는 사람으로, 미성년자심신상실자정신질환자마약류중독자와 야생생물보호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으로 자격을 상실한 사람은 시험을 볼 수 없다.

합격 기준은 과목당 100점을 만점으로 하여 매 과목 40점 이상, 전 과목 평균 60점 이상이면 시험에 통과하게 되며 올 상반기 수렵면허 시험에는 총 35명이 응시해 그 중 86%30명이 최종 합격하였다.

한편, 수렵면허 시험에 합격하면 환경부 장관이 지정한 수렵 강습기관(야생생물관리협회)에서 강습을 이수한 뒤 주소지 관할 구군에 수렵면허를 발급 받을 수 있고, 수렵면허소지자는 수렵 기간 수렵 활동과 재산상 피해를 주는 유해야생동물구제 활동 등을 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