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패션 메이커를 위한 비스킷 프로젝트 추진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19/01/23 [10:37]

부산시, 패션 메이커를 위한 비스킷 프로젝트 추진

배종태 기자 | 입력 : 2019/01/23 [10:37]

▲비스킷(BeStarting a Market) 프로젝트’ 포스터    © 배종태 기자


부산시는 패션 분야 창업을 희망하는 메이커를 지원하기 위해 국비 1억 8천 5백만원으로 ‘패션 메이커를 위한 비스킷(BeStarting a Market)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오는 29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부산시, 한국과학창의재단이 주최하고, 부산 패브릭 메이커랩, 의류제조 소공인특화지원센터, (재)부산디자인센터, (재)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가 주관하며, 싱가포르 엑셀러레이터 SEA_Anchor가 협력하여 추진하는 크라우드펀딩 연계 패션 메이커 창업지원 사업으로, 패션 아이템을 제작하는 패션 메이커에 대한 지원을 목표로 한다.

 

패션시장 진입을 원하는 메이커(개인, 팀) 누구나 참가 가능하며, 전문가 심사를 거쳐 ▲주니어(7년 미만 업력) 8팀, ▲루키(대학생, 신진 디자이너 등) 12팀으로 총 20팀을 선발할 계획이다.

 

선발된 팀에는 ▲크라우드펀딩 컨설팅 및 시제품 제작비(300~500만원) 지원, ▲크라우드펀딩 프로젝트 온․오프라인 마케팅 지원, ▲우수 프로젝트 대상 싱가포르 플리마켓 1박2일 입점 지원, ▲판로지원 상담 및 기타 창업지원 관련 가점 부여 등의 혜택도 주어진다.

 

참가 신청은 한국과학창의재단 온라인 접수시스템(https://www.onoffmix.com/event/164686)에 등재된 신청양식을 작성해서 1월 29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