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정주리x이국주 "안영미 욕하면서 친해졌다"

김선옥 기자 | 기사입력 2019/07/24 [16:52]

'해투4' 정주리x이국주 "안영미 욕하면서 친해졌다"

김선옥 기자 | 입력 : 2019/07/24 [16:52]



'해피투게더4' 연예계 소문난 절친 정주리-이국주가 두 사람이 친해진 비결을 '안영미 욕'이라고 말해 화제다.

 

오는 7월 25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박연수, 송지아, 정주리, 이국주, 강예빈이 출연하는 '근황 신고식' 특집으로 꾸며진다. 오랜만에 만나는 인물들의 이야기가 안방 앞 시청자들에게도 반가움을 전해줄 전망이다.

 

그중 정주리는 셋째 아들 출산 후 120여 일 만에 '해투4'로 방송에 복귀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와 함께 절친 이국주가 출연해 지원사격에 나선다고 해 더욱 눈길을 끈다.

 

이런 가운데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정주리와 이국주는 처음 두 사람이 친해진 계기를 '안영미 욕'이라고 말해 모두의 귀를 쫑긋하게했다고. 모 방송국 코미디 프로그램에서 같은 코너를 맡았던 정주리와 이국주는 또 다른 팀원이었던 안영미를 "공주님"이라고 부르며 "정말 손 하나 까딱하지 않았다"고 말해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이어지는 안영미의 공주님 같은 행실에 대한 폭로가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는 전언. 상상 그 이상의 안영미의 실체뿐만 아니라, 이런 안영미의 수발을 모두 들어준다는 정주리, 이국주의 모습이 더욱 놀라움을 자아냈다고. 이에 출연진의 입을 쩍 벌어지게 만든 안영미의 행동은 무엇일지, 정주리, 이국주가 안영미의 수발을 들 수밖에 없었던 이유는 무엇일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이국주는 "절친 정주리가 먼저 결혼한 게 섭섭하진 않냐"는 질문에 "결혼을 하면 자주 못 볼 거라 생각했는데, 이제 정주리가 항상 집에 있으니 일 끝나면 이제 바로 이 집에 간다"답하며 훈훈한 우정을 자랑했다고. 또한 이국주는 정주리의 남편과도 절친이 됐다고 말해 그 풀 스토리가 궁금해진다.

 

뿐만 아니라 정주리의 전쟁같은 육아 이야기와 화제가 된 이국주의 다이어트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밝힌다고 전해져 '해투4' 본방송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