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2차 추경예산 3천108억 원 시의회 제출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19/08/16 [16:39]

부산시, 2차 추경예산 3천108억 원 시의회 제출

배종태 기자 | 입력 : 2019/08/16 [16:39]

 

▲ 부산시청  ©배종태 기자

 

부산시는 16일 3천108억 원 규모의 2019년도 2차 추가경정 예산안을 시의회에 제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추경의 규모는 3천108억 원이며, 기정예산(1회추경)보다 2.5% 증가했다. 재원은 2018년도 결산결과 발생한 잉여금, 정부로부터 추가 확보한 지방교부세 및 국고보조금 증가분(2천21억 원 추경규모65%), 세외수입 등으로 조달한다.


이번 추경은 미세먼지 등 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안전을 지키고 선제적 경기대응을 통해 민생경제를 지원하기 위한 정부추경안이 지난 8월 2일 확정됨에 따른 추경이다.

 

지역경기침체에 따른 청년, 중소상공인 지원, 일자리사업 등 지역경제활성화, 최근 발생한 일본수출규제 대응, 노인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의 서민생활 안정과 미세먼지, 산불방지사업, 폭염대책 등의 시민안전,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개최 등 하반기 주요 시정현안사업 등 시급한 필수 수요사업을 중점 반영했다.

 

또 형제복지원 상담센터 이전, 민관협치추진단 구성과 같이 인권, 협치 등 민선7기를 대표하는 시정방향 추진을 위한 추경도 편성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추경예산안은 정부추경에 따라 지역경제활성화·일본수출규제 대응 및 서민생활안정, 시민안전, 시정현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필수 항목으로 구성됐다”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시2차추경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