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대 운전자 인도 돌진, 임산부 치어...시민 차량 밀어내고 구조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19/08/20 [11:03]

70대 운전자 인도 돌진, 임산부 치어...시민 차량 밀어내고 구조

배종태 기자 | 입력 : 2019/08/20 [11:03]

 

▲시민들이 인도롤 돌진한 차량을 밀어내고 밑에 깔린 임산부를 구조하고 있다/시민제보    © 배종태 기자

 

70대 고령자가 운전하는 승용차에 임산부가 치어 차량 밑에 깔리는 사고가 발생했다.

 

19일 오후 1시 40분경 그랜저 운전자 A(72,남) 씨는 동구 망양로 내리막길 언덕을 내려오면서 보도블럭을 넘어 버스정류소 앞 의자에 앉아 버스를 기다리고 있던 임산부 B(여, 32) 씨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B 씨는 두 다리가 골절됐었고, 6개월인 태아와 B 씨는 다행히 생명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사고가 발생하자 이를 목격하고 달려온 인근 주민들과 지나가던 버스에서 내린 시민들은 차량에 깔린 임산부를 구하기 위해 힘을 모아 차량을 밀어내고, B 씨를 구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동부경찰서(교통조사계)에 따르면 운전자 A 씨가 내리막 길에서 좌회전을 하다가 브레이크가 잘 듣지않아서 사고가 났다고 진술 한 것으로 전해졌다.

 

▲ 119구조대가 B 씨를  구조하고 있다/부산경찰청    © 배종태 기자

 

하지만 경찰은 "확인결과 브레이크 이상은 없었다"면서 "A 씨의 부주의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과속 여부 등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령운전자 교통사고 부산동부경찰서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