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국정농단 3대 게이트 진상조사 부산본부 및 제보센터’ 현판식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19/12/11 [17:25]

한국당 '국정농단 3대 게이트 진상조사 부산본부 및 제보센터’ 현판식

배종태 기자 | 입력 : 2019/12/11 [17:25]

 

▲ 자유한국당 부산시당  © 배종태 기자

 

자유한국당은 울산시장 선거농단, 유재수 감찰농단, 우리들병원 금융농단 등 文정권 국정농단 3대 게이트와 관련한 의혹이 계속 제기되고 있는 상황에서, 전국 각 시도에 ‘문정권 국정농단 3대 게이트 진상조사본부 및 제보센터’를 설치.운영하기로 했다.


부산시당은 12일 오후 3시, 시당 당사 현관 앞에서 유재중 시당위원장, 당협위원장 및 당직자 등이 참석해 ‘문정권 국정농단 3대 게이트 진상조사 부산본부 및 제보센터’ 현판식을 진행하고, 부산본부 및 제보센터를 운영하기로 했다.

 

한국당은 "앞에서는 정의와 공정을 내세우면서 뒤로는 ‘친문 무죄, 반문 유죄’로 법치를 농단하는 文정권에 대해 경고한다"며 "이번 3대 게이트와 관련한 국정조사를 요구하는 한편, 우리의 뜻이 관철될 때까지 시민들과 함께 문정권의 민낯을 알리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