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으로 계단에 걸려 꼼짝 못한 30대 현행범 체포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0/01/13 [16:16]

음주운전으로 계단에 걸려 꼼짝 못한 30대 현행범 체포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0/01/13 [16:16]

 

▲ 30대 운전자가 술에 취해 계단을 도로로 착각해 달리다, 계단에 걸려 꼼짝 못하고 있다./부산진경찰서     ©배종태 기자

 

음주운전으로 계단을 도로로 착각해 달리다, 계단에 걸려 꼼짝 못하고 경찰에 걸린 30대 운전자가 현행범으로 붙잡혔다.

 

부산진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4시 45경 부산진구 가야동 수정터널 상부 ‘감고개 공원’ 내로 진입한 A(30대) 씨가 운전한 승용차가 내리막 계단에 걸쳐진 채로 발견됐다.

 

공원 주변 행인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은 A 씨에게 음주측정을 수차례 시도했으나, A 씨는 이를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씨를 도로교통법(음주측정 거부) 위반 혐의로 현행범으로 체포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