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현금성 지출예산 기업제로페이로 시범 결제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0/03/08 [16:19]

부산시, 현금성 지출예산 기업제로페이로 시범 결제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0/03/08 [16:19]

  

▲ 오거돈 부산시장이 시청 인근 식당에서 제로페이 카드를 사용해 결제를 하도록 홍보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부산시는 오는 9일부터 업무추진비 등 현금성 지출예산을 기업제로페이로 시범 결제 한다.

 

기업제로페이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카드 수수료 부담을 줄이기 위해 도입한 QR코드 방식의 모바일 간편결제시스템으로, 소상공인과 영세자영업자의 카드 수수료 부담 경감과 제로페이 사용의 활성화를 위해 시의 업무추진비, 급량비 등 현금성 지출예산을 기업제로페이로 지출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가맹점은 제로페이 결제를 이용해 수수료 부담을 약 0∼1.1%(연매출액 8억 원이하 0%) 낮출 수 있다.

 

사용자 계좌에서 판매자의 계좌로 직접 이체되는 방식으로 현금유동성 확보에 매우 유리하며, 소비자는 앱 결제를 통해 소득공제 30%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기존 제로페이를 기업이나 공공기관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확장한 시스템으로 사용자가 휴대폰 결제앱을 사용해 가맹점에서 결제하게 되면 그 사용자가 속한 부서의 계좌에서 가맹점 계좌로 결제금액이 이체가 된다.

 

그 후 부서 회계담당자는 '지방자치단체 세출예산집행기준'에 따라 5일 이내에 사후 확인하여 시스템 처리를 하면 지출이 완료된다.
 
시는 4월 전면적인 시행에 앞서 오는 9일부터 3월 20일까지는 25개 부서에 대한 시범 운영을 통해 불편사항, 회계절차상 애로사항’ 등을 사전 점검할 예정이다.


또한 시는 BNK부산은행과 업무협약, (재)한국간편결제진흥원과 ‘정보이용 위수탁 계약’이 3월 중 체결되면, 금융감독원의 승인을 받아 4월 초부터 시청과 사업소에서 전면 시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구.군 및 시 산하 공기업 등에도 기업제로페이 도입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며, 일반 기업에도 확산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시기업제로페이결제, 부산시기업제로페이결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