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정구 회동수원지 생태탐방로 준공...힐링 명소로 거듭나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0/06/15 [18:31]

금정구 회동수원지 생태탐방로 준공...힐링 명소로 거듭나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0/06/15 [18:31]

 

▲ 금정구 오륜동 회동수원지 회동수원지 생태탐방로  © 배종태 기자


부산 금정구 회동수원지 생태탐방로에 약 2km 수변길이 조성되는 등 힐링명소로 거듭났다.

 

금정구는 지난 12일 오륜동 일원에서 회동수원지 생태탐방로의 준공식을 개최하고 새단장을 한 생태탐방로를 개방했다.

 

이번 회동수원지 생태탐방로 조성으로 인해 오륜동 땅뫼산 황톳길에서 부엉산 전망대까지 약 2km 구간에 수변길이 이어졌다.

 

아울러 기존의 단절된 수변길을 이용하며 탐방객이 느꼈던 불편이 해소되어 회동수원지 생태탐방로가 도심 속 힐링 명소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 금정구 오륜동 회동수원지 땅뫼산 황톳길에서 부엉산 전망대까지 이어지는 약 2km 구간 수변길 © 배종태 기자


회동수원지 생태탐방로 조성공사는 2018년 12월 국토교통부 개발제한구역 환경문화공모사업에 선정되어 11억 원의 예산(국비 10억, 구비 1억)을 투입해, 지난해부터 조성공사를 추진해왔다.

 

금정구는 생태탐방로 조성에 따른 탐방객 증가로 인한 상수원 오염 방지를 위해 환경정화 전담인력 배치, 산책로 일원 정비 등 상수원 원수 수질 보호에도 힘쓸 방침이다.

 

정미영 구청장은 “부산의 DMZ라 불리는 회동수원지에서 많은 시민들이 생활 속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천혜의 자연에서 누리는 여유를 통해 정신적.육체적 치유를 경험하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금정구 회동수원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