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임화영, “‘팡파레’로 생애 첫 여우주연상 수상..생각지도 못해”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07/08 [15:42]

[화보]임화영, “‘팡파레’로 생애 첫 여우주연상 수상..생각지도 못해”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0/07/08 [15:42]

▲ 임화영 화보 <사진출처=앳스타일>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9일 개봉하는 영화 <팡파레>에서 제이 역으로 강렬한 이미지 변신을 예고한 배우 임화영이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과 함께 2020년 8월 호 화보를 함께했다.


임화영은 촬영 내내 의상에 걸맞은 포토제닉한 포즈로 현장 스태프들을 매료시키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영화 <팡파레>로 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생애 첫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임화영은 “감독상만으로도 너무 값지다고 생각했는데 생각지도 못한 상을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며 “감독님의 디렉팅부터 배우들의 합까지 모든 게 완벽했기 때문에 가능했던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영화에서 금발머리, 빨간 립스틱 등 파격적인 이미지 변신을 보여준 임화영은 “데뷔 초 아동극 이후 처음 시도하는 금발머리라 고민했었지만, 막상 변신한 모습 마주하니 새롭고 즐거웠다”며, “제이는 영화 속 등장인물 모두를 대변하는 인물이다. 데뷔 이래 연기한 가장 입체적인 캐릭터로, 촬영 내내 행복했다”고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을 보고 나를 캐스팅해 준 감독님께 다시 한번 감사함을 전하고 싶다”는 인사를 덧붙였다.

 

하반기 방영 예정인 tvN ‘산후조리원’에서 새내기 산모 역으로 출연 예정인 임화영은 전 연령대를 아우르는 희로애락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하며, “행복하게 촬영했던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을 함께한 감독님의 작품이라 더 신뢰하며 합류할 수 있었다”고 애정을 내비쳤다.

 

올해로 데뷔 10년 차를 맞이한 임화영. 늘 새로운 매력으로 대중에게 다가갈 수 있는 배우가 되고 싶다는 임화영의 인터뷰와 화보는 앳스타일 매거진 2020년 8월 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