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부산시당 "부실 공공기관장 퇴출을 반드시 이행해야"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2 [17:21]

국민의힘 부산시당 "부실 공공기관장 퇴출을 반드시 이행해야"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0/10/12 [17:21]

▲ 사진은 국민의힘 부산시당 대변인 회의를 하고 있는 장면  © 배종태 기자


국민의힘 부산시당은 "부실 공공기관장 퇴출을 반드시 이행하라"고 부산시를 압박했다.

 

부산시는 민선 7기 정책에 따라 올해 처음으로 시 산하 공공기관장들은 평가를 통해 연임 여부가 결정될 방침이다.

 

이에 시당은 성명을 내고  "공공기관 혁신 정책으로 현기관장들이 모두 동의하여 도입한 ‘2+1 책임제’(2년 후 경영평가를 통해 1년 연장 혹은 임기 만료를 결정)에 따라, 부산시 산하 6개 공사.공단 기관장 역량평가에서 낮은 점수로 꼴찌를 기록한 부산관광공사 사장과 최하등급인 D등급을 받은 부산복지개발원 원장은 물러나야 마땅하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부산관광공사는 시 산하 6개 공사.공단의 역량.설문조사에서 최저점수인 63.91점을 받았다. 1위 부산시설공단 92.89점과 무려 29점 차이가 난다. 심지어 부산관광공사는 2년 연속 최하위를 기록하고 있다.

 

시당은 "관광공사가 2년 연속 최저점을 기록한 주요 원인은 정희준 사장 취임 이후 업무추진비 부정 집행, 고소와 소송 남발, 사업개편과 아르피나 문제, 낙하산 인사 등에 있어 물의를 일으킨 데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시당은 "부산복지개발원은 직장 내 괴롭힘 논란과 사건처리 과정에서의 2차 가해 논란, 직원의 다른 법인 대표이사 겸직 의무 위반, 비전공자인 원장 제자 채용, 특정 연구위원의 승진을 위한 내부지침 변경 의혹 등 여러 가지 문제를 빚었고, 이에 기관장 평가에서 최하등급인 D등급을 받았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부산시는 부실 공공기관장 퇴출을 반드시 이행하여, 최하등급과 최하점을 받은 이들의 퇴진과 함께 부산관광공사와 부산복지개발원이 재혁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기를 바란다"라고 거듭 퇴진을 요구했다.

 

 

아래는 영문 번역 기사

People's Power Busan City Party "must fulfill the eviction of insolvent public institution heads"


The power of the people The Busan City Party pressed the Busan city to "make sure to quit the heads of insolvent public institutions."

 

In accordance with the 7th public election policy in Busan, the city's heads of public institutions will decide whether to reappoint through evaluation for the first time this year.

 

Accordingly, the City Party issued a statement, “2+1 responsibility system” (a one-year extension or term expiration determined through management evaluation after two years), which was adopted by the heads of current agencies as a public institution innovation policy.

 

The president of the Busan Tourism Organization, who recorded the last place with a low score in the capacity evaluation of the head of the construction and industrial complex, and the director of the Busan Welfare Development Institute, who received the D-grade, the lowest grade, deserves resignation.”


The Busan Tourism Organization received 63.91 points, the lowest score, in the competency and survey of six public corporations and industrial complexes under the city. There is a difference of 29 points from 92.89 points of the 1st place Busan Facilities Corporation. Even the Busan Tourism Organization has been at the bottom for two consecutive years.
 
The city party pointed out that "the main reason the Tourism Organization recorded the lowest point for the second year in a row was that it caused controversy over the illegal execution of business promotion expenses, overcoming complaints and lawsuits, business reorganization, Arpina problems, and parachuting personnel since the inauguration of President Chung Hee-joon."

 

In addition, the City Party said, "The Busan Welfare Development Institute suspects that there is a controversy over harassment in the workplace and a second harassment in the process of handling incidents, violations of the employee's obligation to concurrently serve as the CEO of other corporations, hiring a non-major, director disciple, and changing the internal guidelines for promotion of a specific researcher It caused various problems, such as, and received D grade, the lowest grade in the evaluation of the head of the agency."

 

At the same time, he repeatedly demanded the resignation, saying, "The City of Busan must do its best to reinnovate the Busan Tourism Organization and Busan Welfare Development Institute, along with the resignation of those who received the lowest grade and the lowest grade by necessarily implementing the withdrawal of insolvent public institution heads." .
 
<Copyright ⓒ Busan Break News unauthorized reproduction and redistribution prohibite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민의힘 부산시당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