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부산시당 "독감 예방 접종 유보, 백신 종합 대책 마련해야"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0/10/27 [17:51]

국민의힘 부산시당 "독감 예방 접종 유보, 백신 종합 대책 마련해야"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0/10/27 [17:51]

 

 

▲ 국민의힘 부산시당 로고  © 배종태 기자


최근 전국에서 독감 백신 예방 접종 후 사망하는 사례가 지속해서 나오고 있는 가운데 부산에서도 무료 독감 예방 접종 후 사망하는 사례가 2건이나 발생했다.

 

지난 26일 안병선 부산시 시민방역추진단장은 브리핑을 통해 "독감 백신 접종 이후 이상 반응 신고가 82건, 이 중 사망신고가 2건'이 있었다"고 밝혔다.

 

그러나 부산시는 "사망과 독감 예방 접종과의 연관성은 낮다"며 62세 이상 어르신 및 취약계층의 독감 백신 접종을 지속해서 진행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국민의힘 부산시당은 27일 성명을 내고 "당분간 접종을 유보하는 등 백신 종합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요구했다.

 

부산시당은 "백신 접종이 사망에 이르게 했다는 명확한 인과관계는 없지만, 앞서 독감 백신의 유통과정에서 백신이 상온에 노출되는 사고와 독감 백신에서 백색 입자가 발견되는 등의 문제가 있었다"면서 "부산시는 만연히 접종을 지속한다고만 하면서 시민의 불안만 더욱 키우고 있다"고 비판했다.

 

시당은 "독감 백신 접종을 그대로 진행하는 부산시와 '백신 접종은 잠정 유보해야한다'는 일부 의료계의 입장 및 실제로 백신 접종을 잠정 유보하기로 했다는 타 지자체의 결정 사이에서 시민들은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백신 전수 조사를 한 뒤 그 결과를 국민들에게 명명백백하게 밝혀야 할 것"이라며 "부산시는 백신 접종을 지속한다고만 할 것이 아니라, 백신 전수 조사에 적극적으로 앞장서거나 시민들에게 당분간 접종을 유보하는 등 백신 종합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아울러 "트윈데믹까지 앞둔 상황에서 부산시는 여느 때보다 신속하게 독감 백신의 이상 반응에 대한 철저한 원인 규명과 대책 마련 등 시민의 생명과 안전 문제에 대해 책임감 있게 나서야 한다"고 요구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 번역 영문기사]

"Comprehensive vaccine measures, such as delaying vaccination, should be prepared."

 

deaths after flu vaccination have continued across the country, and two cases of death after free flu vaccination have occurred in Busan.

 

On the 26th, Ahn Byung-seon, head of the Busan City Citizens' Prevention Promotion Team, revealed through a briefing that "after the flu vaccination, there were 82 reports of adverse reactions and 2 of them reported deaths.

 

However, the city of Busan said, "The connection between death and flu vaccination is low," and said it will continue to receive flu vaccinations for the elderly and vulnerable groups over the age of 62 from the 26th.

 

In response, the Busan City Party, the power of the people, issued a statement on the 27th and demanded, "We will have to prepare comprehensive vaccine measures, such as withholding vaccination for the time being."

 

Busan City Party said, "There is no clear causal relationship that vaccination caused death, but there were problems such as the accident that the vaccine was exposed to room temperature during the distribution of the flu vaccine and white particles were found in the flu vaccine." He criticized, saying, "It is only increasing the anxiety of citizens while only saying that the vaccination is continued.

 

"Citizens are not doing this or that between the position of the city of Busan, where the flu vaccination is proceeding as it is, and the position of some medical professions that'the vaccination should be temporarily suspended,' and the decision of other local governments to actually suspend vaccination." Pointed out.

 

“The government should conduct a full-fledged vaccine investigation and reveal the results clearly to the public,” he said. “Busan city is not just saying that it will continue vaccination, but it will actively take the lead in the vaccine transfer investigation or hold the vaccination to citizens for a while. We will have to come up with comprehensive measures for vaccines such as this.

 

In addition, he demanded, "With the situation ahead of the twin-demic, the city of Busan should take responsibility for the life and safety issues of citizens, such as thorough investigation of causes and preparation of countermeasures for adverse reactions from flu vaccines more quickly than ever before."
 
<Copyright ⓒ Busan Break News unauthorized reproduction and redistribution prohibite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독감예방접종 국민의힘 부산시당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