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해협연안 8개 시.도.현지사 화상회의 개최...'위기 속 연대 강화'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우려 전달...포스트 코로나 시대 ‘새로운 국제교류 방안 모색 및 협력 강화’ 공동성명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0/10/27 [18:53]

한일해협연안 8개 시.도.현지사 화상회의 개최...'위기 속 연대 강화'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우려 전달...포스트 코로나 시대 ‘새로운 국제교류 방안 모색 및 협력 강화’ 공동성명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0/10/27 [18:53]

 

▲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27일 한일해협 8개 시.도.현 지사 화상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한일해협 8개 시.도.현 지사 화상회의가 27일 오후 '코로나19 방역 등 대응사례 및 현안과제'를 주제로 개최됐다.

 

이날 회의에는 한-일 양국의 김경수 경남도지사,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 김영록 전남도지사, 원희룡 제주도지사와 일본 오가와 히로시(후쿠오카현), 야마구치 요시노리(사가현)지사, 나카무라 호도(나가사키현), 무라오카 쓰구마사(야무구치현) 지사 등 8개 회원 시.도.현지사가 모두 참석했다.


8개 시도현 지사들은 공통 현안인 ‘코로나19 방역 등 대응사례 및 현안과제'에 대해 사례발표와 토론을 하고, 공동성명문을 채택 했다.

 

이날 회의는 전 세계적인 코로나19의 확산 등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한일해협연안 8개 시.도.현의 굳건한 유대감을 통해 위기 상황을 극복하자는 공감대 형성으로 마련됐다. 특히 이 날 한국 측 4개 시.도지사는 자유토론 시간을 통해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방침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했다
 

주제 발표에서 부산시는 코로나19 위기상황에 전방위적인 방역 강화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방역-경제 투트랙 정책 등 대응 사례를 발표했다. 특히, 세계 최초 이동형 (Walk-Thru) 선별진료소 개발로 현장에서 즉시 활용 가능한 국제표준 제정함으로써 국제사회에 이바지한 사례 등을 소개했다.

 

▲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이 27일  시청 26층 후쿠오카경제협력사무소에서 화상회의에 참여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변성완 권한대행은 “부산시가 해외유입이 많은 관문 도시지만, 철저한 방역 등으로 해외입국 확진자로부터 2차 감염사례는 단 한 명도 발생하지 않은 것은 시민 각자가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고 협조한 덕분”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최근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문제로 인해 부산시민들의 걱정이 많다"며 "한-일간 투명한 정보공유와 함께 국제사회의 의견이 존중되는 해결책을 도출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김경수 경남지사는 역학조사관 확대 배치, 신속한 대규모 진단검사체계, 매일 아침 진행되는 18개 시군과의 영상회의, 지역 의료진과의 긴밀한 협조, 교육청과의 협력 강화 등 도내 발생 이전부터 시행한 경남도의 선제적 대응 조치를 소개했다.

 

또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하는 대책을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비롯한 생활방역체계 구축, 영남권 감영병전문병원 설립과 공공병원 확충 등 방역 대책과 지역균형 뉴딜 등 민생경제 등에 대해 설명했다.

 

김 지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핵심가치는 연대와 협력”이라며 “민관의 협력, 지방정부 간 협력이 강화되고 있고 국가 간 협력도 대단히 중요하다. 한일관계도 새로운 연대와 협력이 중요한데 특히 지방정부가 주도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김영록 전남지사는 ‘학교급식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 사업’과 ‘안심해수욕장예약제’를 수범사례로 소개했으며, 도내 위.중증 환자 치료에 필요한 의료시설 및 인력확보를 위한 광주시와의 ‘병상나눔’을 현안과제로 제시했다.

 

김 지사는 “전남은 한국에서 수산물을 가장 많이 생산한 지역으로 전남도민들은 원전 오염수로 인한 막대한 어업피해와 음식물을 통한 전국민 피폭을 우려하고 있다”며 “원전 오염수 방류는 각국의 기준이 달라 투명한 공개정보와 주변국과의 소통이 무엇보다 중요해 일본측 4개현 지사께선 일본 정부에 이 사항을 무엇보다 우선시 할 것을 강조해달라”고 당부했다.

 

▲ 김영록 전남지사가 한일해협연안 8개 시.도.현 화상회의 토론에서 발언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한편, 회의를 주재한 김경수 경남지사는 “오늘 회의가 영상으로 진행되는 ‘특별회의’라 사전에 협의․조율되지 않은 의제는 ‘공동성명’에 담기 어려운 점을 양해해 달라”면서도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에 대한 한국 국민들이 걱정하는 바가 매우 크다는 점을 일본 측 지사들께서 일본 정부에 잘 전달해 주길 바란다”고 요청했다.


한일해협지사회의’는 매년 양국 각 도시가 차례대로 ‘윤번제’로 개최하고, 공통주제 발표를 통해 각 시.도.현의 주요 시책정보 공유와 협력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1992년 한일해협지사회의가 출범한 이후 단 한 차례도 중단된 적이 없을 정도로 한-일 양국 ‘우호 교류의 상징’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 제29회 한일해협연안 교류 지사회의는 경남에서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의 확산에 따라 정식개최는 내년으로 연기됐다.

 

[아래는 구글번역기 번역 영문기사]

Video conferencing with eight cities, provinces, and local governors along the Korea-Japan Strait...'Strengthening solidarity in crisis'

 

A video conference with the governors of the eight cities, provinces and prefectures of the Korean-Japanese Strait was held on the afternoon of the 27th with the theme of 'Corona 19 quarantine and other countermeasures and current issues'.

 

The meeting included Gyeongsangnam-do Governor Kim Gyeong-soo, Busan Mayor Byun Seong-wan, Governor Kim Young-rok, Jeju Governor Won Hee-ryong, Japan Hiroshi Ogawa (Fukuoka Prefecture), Yamaguchi Yoshinori (Saga Prefecture) Governor, Nakamura Hodo (Nagasaki Prefecture), and Muraoka Tsugu. Eight member cities, provinces, and local governors, including Governor Masa (Yamuguchi Prefecture), all attended.


The governors of the eight provinces and provinces made case presentations and discussions on the common issue, “Corona 19 quarantine and other countermeasures and current issues,” and adopted a joint statement.

 

The meeting was organized with the formation of a consensus to overcome the crisis situation through a strong bond between the eight cities, provinces and prefectures of the Korea-Japan Strait even in difficult situations such as the spread of Corona 19 around the world. In particular, on this day, four Mayors/Do governors on the Korean side expressed deep regret over Japan's policy of discharging contaminated water from the Fukushima nuclear power plant through a free discussion session.
 

In the presentation on the subject, the city of Busan presented cases of response to the Corona 19 crisis, such as strengthening all-round quarantine and the quarantine-economy two-track policy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In particular, the case of contributing to the international community by establishing an international standard that can be immediately used in the field was introduced by the development of the world's first mobile (Walk-Thru) screening clinic.

 

Byeon Seong-wan said, “Although Busan is a gateway city with a lot of foreign inflows, the reason that no cases of secondary infection have occurred from confirmed persons entering overseas due to thorough quarantine, etc., thanks to each citizen's strict adherence to individual quarantine regulations and cooperation.” Introduced. “Recently, the citizens of Busan are concerned about the problem of discharging radioactive water from Fukushima,” he said. “We need to come up with a solution that respects the opinions of the international community with transparent information sharing between Korea and Japan.”


Gyeongnam Governor Kim Gyeong-su was preemptively implemented before the outbreak in the province, such as expanding the deployment of epidemiological investigators, a rapid large-scale diagnostic test system, video conferences with 18 cities and counties held every morning, close cooperation with local medical staff, and strengthening cooperation with the Office of Education. The response measures were introduced.

 

In addition, measures to prepare for the post-corona era were explained, including the mandatory wearing of masks, establishment of a life quarantine system, establishment of a special hospital for Gamyeong disease in the Yeongnam region and expansion of public hospitals, and public welfare such as a regional balance New Deal.

 

Governor Kim said, “The core values ​​of the post-corona era are solidarity and cooperation.” “Private-public cooperation and cooperation between local governments are strengthening, and cooperation between countries is also very important. New solidarity and cooperation are also important in Korea-Japan relations, and it is especially necessary to be led by local governments.”

 

In addition, Jeonnam Governor Kim Young-rok introduced the'School Meal Eco-friendly Agricultural Products Package Project' and the'Reservation System for Safe Beach' as ​​best practices, and the current issue of'sharing beds' with the city of Gwangju to secure medical facilities and manpower necessary for the treatment of severely ill patients in the province. Presented as an assignment.

 

Governor Kim said, “Jeonnam is the region that produced the most seafood in Korea, and Jeollanam-do residents are concerned about enormous fishery damage from nuclear power plant contaminated water and exposure to the nation through food.” Because transparent public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with neighboring countries are of paramount importance, the governors of the four prefectures on the Japanese side must emphasize to the Japanese government to prioritize this matter.”

  

Gyeongsangnam-do Governor Kim Gyeong-soo, who presided over the meeting, said, "Because today's meeting is a'special meeting' in video, an agenda that has not been discussed and coordinated in advance cannot be included in the'Joint Name'." I hope that the Japanese governors will communicate well to the Japanese government that the Korean people are very worried.”


'The Korea-Japan Strait Committee' is held annually by cities in both countries in turn, and through the presentation of a common theme, information on major policies of each city, province, and prefecture are shared and cooperative projects are promoted. Since the establishment of the Korean-Japanese Strait Committee in 1992, it has been established as a “symbol of friendly exchange” between Korea and Japan to the extent that it has never ceased.

 

This year, the 29th Korea-Japan Strait Exchange Governor's Meeting was scheduled to be held in Gyeongnam, but due to the spread of Corona 19, the official holding will be postponed to next yea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일해협 8개 시.도.현 지사 화상회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