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2020 도시재생 뉴딜사업 4곳 추가… 대상지 7곳 선정, 국비 586억 원 확보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0/12/22 [13:16]

부산 2020 도시재생 뉴딜사업 4곳 추가… 대상지 7곳 선정, 국비 586억 원 확보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0/12/22 [13:16]

▲ 2020 도시재생 뉴딜사업 현황  © 배종태 기자


부산시는 2020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4곳을 추가, 올해 총 7곳을 선정한다.

 

시는 국토교통부 제25차 도시재생특별위원회 의결을 통해 부산지역 4곳(총괄사업관리자 3곳, 도시재생 인정사업 1곳)이 '2020년 도시재생 뉴딜사업' 중앙 공모에 추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추가 선정으로 부산시는 지난 11월에 먼저 선정된 해운대구 등 3곳을 포함해 올해 총 7곳의 도시재생 뉴딜사업 대상지와 국비 586억 원을 확보했다.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는 국토부가 시.도에서 제출한 활성화 계획을 직접 평가.선정한다. 이번에 부산에서 선정된 곳은 공기업이 주도적으로 거점사업과 연계한 지역 재생사업을 시행하는 총괄사업관리자 방식인 ▲동구 좌천동(주거지지원형) ▲남구 문현동(일반근린형) ▲부산진구 범천동(주거지지원형)과 활성화 계획 수립 없이 소규모 점 단위 재생사업을 시행해 도시재생 효과를 신속 확산하는 도시재생 인정사업인 ▲기장군 일광면이다.

 

부산시는 동구 좌천동 ‘재생과 개발의 결합모델 좌천, Re:New-up’ 사업에 총 1,690억 원을 투입해, 쪽방 등이 밀집한 주거취약지역을 도시 활력 회복과 주거복지 향상을 위한 거점으로 새단장한다.

 

주거환경개선사업으로 좌천역 인근 쪽방 주거취약지역 1.7만㎡에 공공주택 425호(공공분양 340호, 공공임대 85호)가 공급된다. 물론, 부산시는 사업이 진행되는 동안 기존 세입자 등의 내몰림이 없도록 ‘선이주-선순환’ 대책을 추진해 주민들의 안정적인 주거생활을 보장할 계획이다.

 

또한, 2018년에 폐교된 (구)좌천초등학교 건물을 리모델링해 문화.복지.교육.편의시설 및 공원, 공영주차장을 복합화한 거점시설로 조성하고, ▲좁고 가파른 골목을 정비하는 ‘보행환경개선 사업’ ▲빈집과 나대지를 활용한 ‘우리 동네 안심 쉼터 조성사업’ ▲주민이 주도적으로 마을을 관리할 수 있도록 하는 ‘집수리 사관학교’도 운영할 예정이다.
 
또 남구 문현동 '생생문현.마실로드.PROJECT’ 사업에 총 2,646억 6천만 원을 들여, 주거재생 및 마을 복지 증진, 골목상권 활성화 등으로 활력을 도모한다.

 

이곳은 돌산공원의 위치상 문현 1·2동 간 물리적 단절에 기인한 지역 침체가 일어나고 있는 지역이다. 우선,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총괄사업관리자로서 행복주택 등이 포함된 ‘공공주택(960호)’을 건설한다.

 

또한, ▲경사형 엘리베이터 설치와 문현 숲길 정비로 단절된 마을간 연결을 도모하고 ▲‘협업 플랫폼’, ‘공동체 플랫폼’, ‘복지 플랫폼’, ‘문현 골목 마실로드’ 등을 조성해 창업지원 및 골목상권 활성화, 공동체 회복에 나선다.

 

부산도시공사가 총괄사업관리자로 참여하는 부산진구 범천동 ‘삶의 불빛을 잇다. 호천 르네상스’ 사업에 총 284억 7천만 원을 투입한다. 이 지역은 산복도로 고지대에 있는 노후 주거지이지만, 한류드라마 ‘쌈마이웨이’의 촬영지로 뛰어난 경관자원을 보유하고 있는 곳이다. 시는 호천마을 지역특화사업과 보행 친화적 주거환경개선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거점사업으로 행복주택 50호와 이주민을 위한 순환형 임대주택 20호를 건설한다. 또한, ▲관광객과 창업지원을 위한 지역특화사업인 ‘호천 달빛 플랫폼 조성사업’ ▲보행환경 친화 사업인 ‘경사형 엘리베이터 설치 및 쾌적한 골목길 정비사업’ ▲고지대 정주 환경 개선을 위한 ‘방재공원 조성 및 스마트 셉테드 사업’ ▲마을 경제 활성화를 위한 ‘스마트 미니농장’도 추진한다.

 

도시재생 인정사업인 기장군 일광면 ‘일광, 낭만에 대하여’ 사업은 주민편의 증진을 위해 총 116억 원의 예산으로 노후 시설인 일광면 행정복지센터를 철거하고, 그 자리에 행정.문화.복지 공간을 복합화한 앵커시설을 조성한다.

 

시는 2017년 시범사업 4곳을 시작으로 올해 선정된 7곳까지 총 25곳(국비 2,324억)에서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추진하게 되었다. 올해 선정된 사업에는 총사업비 4,737억 원(마중물 673억, 지자체 36억, 공기업 등 4,028억)이 투입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0 도시재생 뉴딜사업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