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바이넥스, 제조시설 증설 투자 양해각서 체결... 443억 원 투자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0/12/28 [19:20]

부산시- ㈜바이넥스, 제조시설 증설 투자 양해각서 체결... 443억 원 투자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0/12/28 [19:20]

 

▲ 바이넥스 부산공장 신축공사 조감도/부산시  © 배종태 기자


부산시는 28일 ㈜바이넥스와 의약품 제조시설 증설 투자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날 MOU 체결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됨에 따라 서면으로 진행했다. 이번 협약으로 ㈜바이넥스는 본사(사하구 장림동) 증설 투자에 443억 원을 투입해 43명의 신규 인력을 고용한다.
 
이번 투자는 ㈜바이넥스 합성의약품 사업의 미래를 책임질 대형 프로젝트로, 본사에 인접한 부지에 세워질 연면적 13,897.5㎡의 제조시설은 기존 제조시설(연면적 4,995.0㎡)보다 규모가 약 3배에 달한다.

 

투자가 완료되면 생산 능력은 기존 시설대비 약 250%, 보관과 출하 능력은 약 300%로 증가해 생산 포화 문제를 해소하고 안정적인 공급 기반을 갖출 전망이다.


제조시설은 내년 1월 착공해 2022년 2월 준공할 계획이다. 향후 제조시설이 최대 가동률에 도달하게 되면 최대 160명의 신규 인력을 추가로 채용할 예정이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부산에 본사를 둔 ㈜바이넥스는 코스닥 상장 기업으로 합성의약품 사업이 전체 매출의 65%를 차지한다. 2009년부터는 미래 신성장동력산업인 바이오 사업에도 뛰어들어 인천 송도와 충북 오송에 바이오의약품 생산 시설 2곳을 운영하고 있다.

 

㈜바이넥스는 I1957년 부산에서 창업한 ‘순천당제약’이 모태로서 60년이 넘게 부산을 기점으로 제약업을 이어오고 있는 지역 향토기업이다. 다양한 합성의약품의 생산 기술과 경험을 토대로 국내외 제약사와 약국 등에 의약품을 공급하고 있으며, 매출 규모가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부산 본사에는 133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으며, 95% 이상이 지역 연고 출신으로 신규 채용 인력의 대부분도 동아대, 경성대, 신라대 등 부산지역 대학 출신이다. 또한, 대학생 현장실습과 산학협력에도 적극 참여하는 등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우수기업이다.

 

제약바이오산업은 2005년 이후 연평균 6% 이상 안정적인 성장세를 이어오고 있다. 부산시는 ㈜바이넥스와 같은 제약바이오기업들이 부산에 다수 유입되어 관련 산업과 인재가 육성되고 제약바이오산업이 차세대 미래먹거리가 되도록 투자유치에 전력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On the 28th, Busan City signed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with Binex Co., Ltd. for investment in the expansion of pharmaceutical manufacturing facilities.

 

On this day, the MOU was signed in writing as the social distancing was strengthened due to the re-proliferation of Corona 19. With this agreement, Binex Co., Ltd. is hiring 43 new workers by investing KRW 44.3 billion in the expansion of its headquarters (Jangnim-dong, Saha-gu).
 
This investment is a large-scale project that will be responsible for the future of the synthetic drug business of Binex Co., Ltd. The manufacturing facility with a total floor area of ​​13,897.5㎡ to be built on the site adjacent to the headquarters is about three times larger than the existing manufacturing facility (total area of ​​4,995.0㎡).

 

When the investment is completed, production capacity is expected to increase to about 250% compared to existing facilities and storage and shipping capacity to about 300%, solving the problem of production saturation and establishing a stable supply base.


Construction of the manufacturing facility is scheduled to commence in January next year and to be completed in February 2022. In the future, when the manufacturing facility reaches the maximum utilization rate, it is expected to employ an additional maximum of 160 new personnel, which will be of great help in vitalizing the local economy.

 

Binex Co., Ltd., headquartered in Busan, is a KOSDAQ listed company, and its synthetic drug business accounts for 65% of total sales. From 2009, it has also started to expand into the bio business, a new growth engine of the future, and is operating two biopharmaceutical production facilities in Songdo, Incheon and Osong, Chungbuk.

 

Binex Co., was founded in Busan in 1957, Suncheondang Pharmaceutical is the birthplace of a local company that has been in the pharmaceutical industry for over 60 years. Based on the production technology and experience of various synthetic drugs, it supplies pharmaceuticals to domestic and foreign pharmaceutical companies and pharmacies, and the sales volume is steadily growing.

 

There are 133 employees working at the Busan headquarters, and more than 95% of the new recruits are from universities in Busan, such as Dong-A University, Kyungsung University, and Shilla University. In addition, it is an excellent company that grows with the local community by actively participating in field training for college students and industry-academia cooperation.

 

Since 2005, the pharmaceutical bio industry has been growing at an annual average of 6% or more. The city of Busan plans to do its best to attract investment so that a large number of pharmaceutical bio companies such as Binex Co., Ltd. flow into Busan, foster related industries and human resources, and make the pharmaceutical bio industry a next-generation future foo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바이넥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