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언주 '부산 맞춤형 서민일자리 창출' 3호 공약 발표..."연 11,360개 일자리 창출"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1/08 [10:42]

이언주 '부산 맞춤형 서민일자리 창출' 3호 공약 발표..."연 11,360개 일자리 창출"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1/01/08 [10:42]

▲ 이언주 부산시장 예비후보가 7일 오후 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3호공약 부산맞춤형 서민 일자리 창출 방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이언주(국민의힘) 부산시장 예비후보가 연 11,360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예상되는 3호 공약 '부산 맞춤형 서민 일자리 창출 사업 및 일자리 교육.취업센터 설립' 방안에 대해 발표했다.


이 예비후보는 7일 오후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금 부산 경제는 정부 정책 실패에다 코로나 대책 실패 등으로 완전히 망가져 가고 있다"며 "현 단계에서는 부산시정의 최우선 과제는 서민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등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방안을 찾아내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예비후보는 “문재인 정부가 추진한 주 52시간 근무제와 최저임금 인상, 법인세 인상, 전기료 인상, 기업 규제 3법 제정, 노동조합법 등 규제 폭탄의 영향으로 기업의 성장동력이 수직하강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별도의 예산을 투입하지 않고도 효과를 거둘 수 있는 시급한 대책은 기존의 취업교육 지원, 일자리 지원, 실직자 지원체계가 잘 작동하고 있는지를 살피는 것"이라며 "기능 중복 및 유사 기능의 제도 난립 등 전시행정과 비효율을 개선하기 위한 전면적인 기능의 구조조정 등이 필요하고, 실질적인 원스톱 일자리 연계체제 확립도 시급한 실정"이라고 강조했다.


통계청 경제활동인구조사의 부산 취업 및 실업 현황에 따르면, 실업률은 2008년 3.2%, 2019년 3.8%로 0.6%p 증가했다. 청년실업률도 2008년 8.1%, 2019년 9.1%로 1.0%p 증가하는 등 갈수록 상황이 악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예비후보는  2019년 부산청년실업률 9.1%는 전국 8.9%에 비해 0.2%p 높은데, 이는  부산 경제의 장기 침체 지속이 원인인 것으로 분석했다.

 

그는 "오늘 발표한 서민 맞춤형 일자리 창출 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될 경우 연 1만1천360명을 취업시킬 수 있는 것"이라며 "기존 부산 취업교육 및 지원체계의 중복기능을 조정해 원스톱 일자리 연계체제 확보와 지원체계 규모의 경제를 통한 효율성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일자리 창출을 위해 ▲청장년 해외 취업사관학교 추진으로 베트남, 태국 등 동남아시아 국가에서 중국, 일본, 미국 등으로 진출 확대 ▲지역 대학교와 대상국별 대사관을 연계해 해당국 단기 집중 어학교육 실시 ▲국가별.취업분야별 실무교육 중점시행 ▲관광, 유통, 무역, 마케팅, 디자인 영역 등의 해외 취업 전문분야 인력 확보 ▲경력단절여성과 전업주부에 대한 교육.취업코스 확립 ▲제조업 완제품 조립.포장.검사 교육과 취업 연계 연간 500개의 취업 자리 연계 ▲어린이집.유치원 교통안전 전문도우미 제도의 확대 추진 ▲해양폐기물 재생센터 설립 추진 ▲시니어 및 은퇴인력의 인생2모작 취업을 위한 전문교육, 부문별 일자리 창출과 취업연계 등의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했다.

 

그러면서 이 후보는 일자리 11,360개를 새로 만들어 실업률을 3.1%로 감소시킬 것이라고 예상 했다. "기존 부산 취업교육 및 지원체계의 기능별 조정 및 규모의 경제를 확보하고, 중복조정을 통한 예산 절감분을 일자리 창출분야에 집중 투자할 수 있다"고 했다.


또한 "부산발 일자리 교육.취업시스템 확보를 통해 기존의 노인 단기 알바 양산을 통한 조작용 일자리를 타파하고, 예산 낭비를 억제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현장 교육.훈련을 기반으로 한 실질적 일자리를 만든다는 것도 장점"이라며 "해양폐기물 재생센터 설립은 부산 환경산업의 육성 기반을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