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후보 부.울.경 찾아 대선 승리 위한 지지 호소 "국민의힘으로 정권 교체"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1/14 [09:42]

윤석열 후보 부.울.경 찾아 대선 승리 위한 지지 호소 "국민의힘으로 정권 교체"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01/14 [09:42]

 

▲ 윤석열 대통령 후보가 12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경기도당 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하고 당원들과 필승을 다짐하고 있다. /국민의힘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국민의힘 윤석열 대통령 후보는 14일 부.울.경 지역을 방문해 대선 승리를 위한 세를 결집하고 지지를 호소한다.

윤 후보는 이날 첫 일정으로  ‘민주화의 성지’ 마산 국립 3.15민주묘지를 찾아  반독재 민주화투쟁 정신을 계승하고 정권교체 의지를 다짐한다.

윤 후보는 이어 55년간 무료 예식 봉사를 해 온 백낙삼.최필순 부부를 만나, 무료 예식장을 운영하며 1만4200여 쌍의 결혼을 지원한 부부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할 예정이다.

오후에는 창원에서 봉암공단기업협의회 간담회를 갖는다. 37년간 창원 지역경제의 한 축으로 기능하였으나, 법정 산업단지로 인정받지 못해 경쟁력을 상실하고 있는 봉암공단의 기업인들을 만나 애로사항을 듣고 지역경제와 산업 부흥 정책대안을 함께 모색할 계획이다.

아울러, 윤 후보는 이어 경남 선대위 필승결의대회에 참석해 경남의 실추된 자존심과 지역경제를 되살릴 유일한 길은 ‘국민의힘으로 정권교체’임을 호소할 예정이다.

15일(토) 부.울.경 방문 이틀째 일정으로 윤 후보는 부산에서 순직선원위령탑을 참배해, 해양입국(海洋入國)의 꿈을 안고 순직한 선원들의 넋을 기리고,  수출과 무역 현장에서 뛰는 해상선원들의 근로조건을 듣고 개선책을 논의한다.

이어 윤 후보는 오전 10시 부산항여객터미널 컨벤션센터(5층)에서 개최되는 '신해양강국 비전선포식'에 참석해, 바다를 통해 세계로 뻗어나가는 21세기 수출.무역의 거점이자, 신해양강국의 중심지로서 동남권 부산의 비전을 발표한다.

윤 후보는 오전 11시경 국민의힘 부산시당 대강당에서 열리는 '부산시 선거대책위원회 필승 결의대회'에 참석해, 부산 지역경제를 살리고 ‘동북아 중심 경제.물류 허브도시’ 부산의 꿈을 살리는 정권교체를 호소할 예정이다.

또, 윤 후보는 오후 2시경  지난해 12월말 개통된 ‘부울경 메가시티의 첫걸음’인 동해선 광역전철로 부산 일광역에서 울산 태화강역으로 이동한다.

윤 후보는 부산.울산 광역교통망의 상징인 동해남부선을 직접 타고 이동함으로서 광역전철의 필요성을 체감하고 공약 실현 의지를 다질 방침이다.

이어서 오후 3시에 개최될 '울산 선대위 필승결의대회'에서 윤 후보는 ‘대기업과 중소기업과 노동자가 모두 잘 사는’ 공정경제와 국민통합을 위한 정권교체를 다짐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Presidential candidate Yoon Seok-yeol, the power of the people, visits the Bu-Ul-Gyeong area on the 14th to rally and appeal for support for the presidential election victory.

As his first schedule on the day, candidate Yoon will visit Masan National 3.15 Democratic Cemetery, the Holy Land of Democracy, to inherit the spirit of anti-communist democratization struggle and pledge his willingness to change the regime.

Candidate Yoon followed by Baek Nak-sam, who has been serving free ceremonies for 55 years.They will meet Choi Pil-soon and express their gratitude to the couple who supported 14,200 pairs of marriages by running a free wedding hall.

In the afternoon, a meeting of the Bongam Industrial Complex Business Council will be held in Changwon. Although it has served as an axis of the Changwon regional economy for 37 years, it plans to meet businessmen of the Bongam Industrial Complex, which has not been recognized as a legal industrial complex, hear difficulties, and seek alternatives to the local economy and industrial revival policy.

In addition, candidate Yoon will then attend the Gyeongnam Election Commission's victory resolution contest and appeal that the only way to revive Gyeongnam's tarnished pride and the local economy is to change the government with the power of the people.

On Saturday, the second day of his visit to Bu-Ul-Gyeong will visit the Memorial Tower of Korean Martyrs in Busan to honor the souls of sailors who died with the dream of entering the sea, listen to the working conditions of maritime sailors running at export and trade sites and discuss improvement measures.

Candidate Yoon then attended the "New Ocean Power Vision Declaration Ceremony" to be held at the Busan Port Terminal Convention Center (5th floor) at 10 a.m. and exported to the world through the sea.It announces the vision of Busan in the southeastern region as a trading hub and the center of a new maritime powerhouse.

Candidate Yoon attended the "Busan Election Commission's must-win resolution conference" to be held in the auditorium of the Busan Metropolitan Government's Power Busan Party to revive the Busan regional economy and "Northeast Asia-centered economy.It will appeal for a regime change to revive the dream of Busan, a logistics hub city.

In addition, candidate Yoon will move from Ilgwang Station in Busan to Taehwagang Station in Ulsan by the Donghae Line, the "first step in Boolean Mega City," which opened at the end of December last year around 2 p.m.

Candidate Yoon is from Busan.By moving directly along the Donghae Nambu Line, a symbol of Ulsan's metropolitan transportation network, the government plans to feel the need for a metropolitan subway and strengthen its willingness to realize its pledge.

At the Ulsan Election Commission's victory resolution meeting, which will be held at 3 p.m., candidate Yoon will pledge a regime change for fair economy and national integration, "where both large companies,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nd workers live well."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