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부산시에 2억5천만 원 기부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7/11 [16:52]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부산시에 2억5천만 원 기부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07/11 [16:52]

▲ '토마스 클라인'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사회공헌위원회 의장이 '기부금 2억5천만 원'을 박형준 시장에게 전달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11일 취약계층 아동.청소년을 위해 2억5천만 원을 부산시에 기부했다.

 

시는 이날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사회공헌위원회가 부산지역 취약계층 아동과 청소년들의 꿈을 지원하기 위해 기부금 2억5천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사회공헌위원회의 기부금 전달식은 이날 오전 11시 시청 국제의전실에서 개최됐다. 전달식에는 토마스 클라인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사회공헌위원회 의장, 구자중 부산MBC 사장, 이훈규 아이들과미래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전달된 기부금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사회공헌위원회와 부산MBC, 아이들과미래재단에서 공동주최한 '제9회 기브앤 레이스 버추얼 런(GIVE‘N RACE VIRTUAL RUN BUSAN)'행사 참가비로 조성됐다.

 

이번 기부금은 사회복지법인인 아이들과미래재단에 전달되며, 부산지역의 취약계층 아동과 청소년의 꿈을 지원하기 위한 교육비와 의료비로 쓰일 예정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체육전공 학생을 위한 장학금으로도 사용될 예정이다.

 

박형준 시장은 “부산을 포함한 전국 마라토너 1만 명의 참가비로 조성한 이번 기부금이 자라나는 아이들과 청소년들에게 큰 용기와 격려가 될 것"이라며 "각종 사회공헌에 앞장서 솔선해주시는 주최 측에 감사드리며, 우리시도 이러한 나눔문화 확산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토마스 클라인 의장은 “나눔의 혜택이 필요한 이들에게 더욱 널리 도달하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메르세데스-벤츠가 지역에서 신뢰받는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화답했다.

 

한편, 부산에서 3회째를 맞이한 ’기브앤레이스‘는 올해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스마트폰 앱을 통한 비대면 대회로 개최됐다. 대회 기간 자신이 원하는 장소와 시간을 선택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며 각자 달리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Mercedes-Benz Korea donated 250 million won to Busan City on the 11th for the children and youth of the underprivileged.

 

The city announced on the same day that the Mercedes-Benz Korea Social Contribution Committee had donated 250 million won to support the dreams of children and adolescents from disadvantaged groups in Busan.

 

The donation delivery ceremony of the Mercedes-Benz Korea Social Contribution Committee was held at 11 am on the same day at the International Medical Center of the City Hall. The delivery ceremony was attended by Thomas Klein, chairman of the Mercedes-Benz Korea Social Contribution Committee, Ja-joong Koo, president of Busan MBC, and Hoon-gyu Lee, chairman of the Children and Future Foundation.

 

The donation was raised as a participation fee for the '9th GIVE'N RACE VIRTUAL RUN BUSAN' event co-hosted by Mercedes-Benz Korea Social Contribution Committee, Busan MBC, and Children and Future Foundation.

 

This donation will be delivered to the Children and Future Foundation, a social welfare corporation, and will be used for education and medical expenses to support the dreams of children and adolescents from disadvantaged groups in the Busan area. In particular, from this year, it will be used as a scholarship for students majoring in physical education.

 

Busan Mayor Park Hyung-joon said, "This donation, which was made with the participation fee of 10,000 marathon runners nationwide, including Busan, will be a great courage and encouragement for growing children and youth." and he said."I would like to thank the organizers for taking the lead in various social contribution initiatives, and our city will strive to spread this culture of sharing," 

 

Chairman Thomas Klein said, “I hope that the benefits of sharing will reach those in need more widely","We will do our best to make Mercedes-Benz a trusted company in the region going forward,”

 

Meanwhile, 'Give and Race', which celebrated its third anniversary in Busan this year, was held as a non-face-to-face competition through a smartphone app to prevent COVID-19. During the competition, they chose a place and time they wanted, and they each ran while maintaining social distancing.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