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도시가스 요금, 5년 연속 동결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7/28 [15:09]

부산 도시가스 요금, 5년 연속 동결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07/28 [15:09]

▲ 부산도시가스공사 전경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부산 도시가스 요금이 5년 연속 동결된다.

 

부산시는 고물가.고금리 시대에 시민들의 가계 경제 부담을 덜기 위해 오는 8월 1일부터 도시가스 요금 동결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지난 7월 14일 열린 ‘민생경제 안정 대책 회의’에서 박형준 시장은 도시가스를 포함한 공공요금 7종에 대해 올해까지 동결하겠다고 발표했었다. 이번 결정으로 지난 2017년 0.0384원/MJ을 올린 이후 5년간 도시가스 요금이 동결됐다.

 

지난 5월 실시한 ‘2022년 도시가스 요금 결정’을 위한 외부전문기관 용역 결과, 높은 물가상승률에 의한 계량기 원자재비 상승, 최저임금 상승, 공급관 수선비 상승 등의 요금 인상의 다양한 요인들이 나타났다.

 

이 같은 인상 요인에도 불구하고 시와 부산도시가스는 부산시민의 경제와 지역 산업체의 경쟁력 회복을 위하여 도시가스 요금 동결 방안을 모색했다. 이를 위한 경영합리화 방안에서 ▲공급설비 내용연수 조정 ▲인건비 인상 최소화 ▲원자재 인상분 이연 조정 ▲수수료 및 복리후생비 절감 등이 제시됐다.

 

제시된 방안에 따라 책정된 공급 비용(2.0349원/MJ)이 용역 결과인 소비자 요금(2.1981/MJ)보다 7.42% 낮아져 도시가스 요금을 동결하게 됐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와 최근 고물가로 인하여 시민 생활이 팍팍해지고 있는 시기에 도시가스 요금 동결이 조금이나마 시민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민생경제 안정을 위해 시민에게 힘이 되는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san city gas rates will be frozen for 5 consecutive years.

 

The city of Busan announced that it has decided to freeze city gas rates from August 1 to ease the burden on the household economy in the era of high inflation and high interest rates.

 

At the ‘Meeting for Economic Stability for People’s Livelihoods’ held on July 14, Mayor Park Hyung-jun announced that he would freeze seven types of utility bills, including city gas, until this year. With this decision, the city gas rate has been frozen for five years after raising 0.0384 won/MJ in 2017.

 

As a result of the service of an external specialized agency for the ‘2022 city gas rate decision’ conducted in May, various factors such as an increase in the raw material cost of a meter due to a high inflation rate, an increase in the minimum wage, and an increase in the supply pipe repair cost were revealed.

 

Despite these factors, the city and Busan City Gas sought to freeze city gas rates in order to restore the economy of Busan citizens and the competitiveness of local industries. In the management rationalization plan for this, ▲ Adjusting the useful life of supply facilities ▲ Minimizing the increase in labor cost ▲ Adjusting the deferred increase in raw materials ▲ Reducing fees and welfare costs.

 

According to the proposed plan, the supply cost (2.0349 won/MJ) was 7.42% lower than the consumer fee (2.1981/MJ), which is the result of the service, so the city gas rate was frozen.

 

Busan Mayor Park Hyung-joon said, “I hope that the freeze on city gas rates will be of some help to the citizens at a time when citizens’ lives are getting tough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and the recent high prices. We will continue to actively promote policies that will help the citizens to stabilize the people’s livelihood and economy,”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