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바다,웃음바다! 제10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19일 개막...9개국 40개 팀 참여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7/31 [22:25]

부산바다,웃음바다! 제10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19일 개막...9개국 40개 팀 참여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07/31 [22:25]

 

▲ 제10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포스터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부산바다,웃음바다! 제10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이 오는 19일 오후 영화의전당 야외무대에서 역대급 라인업으로 화려한 막을 올린다.

 

오는 28일까지 해운대구, 남구 등 부산 전역에서 웃음 바다를 펼치는 부코페는 3년만에 오프라인으로 전환해 총 9여 개국 40개 팀이 참여,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특히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극장무대 공연은 물론 메타버스(Comedy verse), 개그페이 등 새로운 형태의 공연을 선보이며, 국내외 최고의 코미디언 라인업 구성과 관람 폭 확대를 위한 장르, 세대별 공연으로 풍성하게 펼쳐진다.

 

올해 ‘부코페’는 스위스 몽트뢰 코미디페스티벌과 협업한 ‘코미디 버스(Comedy Verse) 프로젝트’를 본격 가동한다.  ‘코미디 버스’는 인게이지 어플을 통해 PC와 휴대폰으로도 전 세계 어디에서나 즐길 수 있다. 

 

첫 문을 여는 개막식 1부에는 국내 최정상 코미디언들이 총출동하는 블루카펫을 시작으로 개회식이 이어진다. 2부 갈라쇼에서는 스트리트개그우먼파이터,힙쟁이,제너럴매직쇼, 벙크퍼펫, 댄디맨, 버블온서커스 등의 국내.외 출연진들이 120분간 공연을 펼치며, 여름 웃음바다 축제의 서막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아울러 20일부터는 옹알스.까브라더쑈.쇼그맨.숏박스 등 1차 라인업 외 스탠드업 코미디 진수들이 펼치는 ▲서울 코미디 올스타스와 고등학생들과 선생님들의 코믹 상황극 ‘급식왕’▲코미디와 음악의 콜라보 ‘슈퍼스타코리아(개그쟁이)’▲유튜버들이 뭉친 색다른 코믹 콩트 ‘희극상회’▲욕 개그의 선두주자로 우뚝 선 변기수의 특별한 공연 ‘변기수의 (목)욕쇼’▲스토리가 알찬 콩트 코미디를 볼 수 있는 ‘잇츠 홈쇼핑 주식회사’▲두 형사와 절도범들이 펼치는 기막힌 콩트쇼 ‘투깝쇼’ 등 다채로운 코미디 공연을 통해 관객들을 만난다.

 

▲ 부코페 공연팀 포스터 © 배종태 기자

 

▲코미디 스트리트는 오는 20~ 27일까지 해운대 구남로 일대에서 진행되며, 매직, 저글링, 서커스 등 코믹스러운 인디 공연팀들의 향연을 무료로 즐길 수 있다. 또한, 메타버스 공연(Comedy verse)과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특히 20~ 21일까지 부산예술회관에서 열리는 ▲쇼그맨과 ▲변기수의 (목)욕쇼는 일반석과 함께 ‘개그페이’ 전용석도 운영된다. ‘개그페이’는 안면인식 기술을 적용한 ‘웃은 만큼만 관람료를 내는’ 신개념 공연 형태로 IT강국 대한민국의 기술과 K-코미디가 만나 공연문화를 선도할 것으로 전망된다.

 

올해 ’부코페‘는 국제코미디페스티벌협회(ICFA) 8개국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출범식과 총회 개최 등 축제 기간 동안 교류하고, 2030부산월드엑스포 유치에 힘을 보탠다. 폐막식은 오는 28일 오후 7시 영화의전당 하늘연극장에서 개그우먼 박미선의 사회로 진행된다.

 

한편,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은 '부산바다, 웃음바다!’라는 캐치프레이즈 아래 전 세계에 수준 높은 K-COMEDY를 알리는 데 앞장서고 있다.

 

▲ 부코페 공연팀  프로그램© 배종태 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sea of ​​Busan, the sea of ​​laughter! The 10th Busan International Comedy Festival (BICF) kicks off with a spectacular lineup at the outdoor stage of the Seoul Cinema Center on the afternoon of the 19th.

 

Bucoppe, which spreads a sea of ​​laughter throughout Busan, including Haeundae-gu and Nam-gu, until the 28th will go offline for the first time in three years, and a total of 40 teams from 9 countries will participate and present a variety of programs.

 

In particular, at this festival, not only theater stage performances but also new types of performances such as Metaverse (Comedy verse) and Gag Pay will be presented.

 

This year, ‘Bucoppe’ will start the ‘Comedy Verse Project’ in collaboration with the Montreux Comedy Festival in Switzerland. ‘Comedy Bus’ can be enjoyed anywhere in the world on PC and mobile phone through the Engage application.

 

In the first part of the opening ceremony, which opens the first door, the opening ceremony begins with the blue carpet in which the country's top comedians gather. In the second part of the gala show, domestic and foreign performers such as Street Gag Woman Fighter, Hip Hop, General Magic Show, Bunk Puppet, Dandy Man, and Bubble on Circus will perform for 120 minutes, heating up the prelude of the Summer Sea of ​​Laughter Festival.

 

In addition, from the 20th, the essence of stand-up comedy in addition to the first lineup such as Ongals, Cabrother Show, Shogman, Short Box, etc. is unfolded ▲ Seoul Comedy All-Stars, a comic situational play by high school students and teachers, 'King of Meals' ▲ Comedy and music cola Bo 'Superstar Korea (comedian)' ▲ 'Comedy Store', a unique comedy contest with YouTubers ▲ Special performance of 'Byun Gi-soo's (Thursday) Bath Show', who stands as a leader in swearing gags ▲ Comte comedy with a rich story You can see 'It's Home Shopping Co., Ltd.' ▲ Meet the audience through various comedy performances such as 'Two Cops Show', a marvelous contest between two detectives and a thief.

 

▲ Comedy Street will be held in Gunam-ro, Haeundae from the 20th to the 27th, and Everyone can enjoy the feast of comical indie performance teams such as magic, juggling, and circus for free. In addition, a Comedy verse and various events will be held.

 

In particular, the ▲Showman and ▲Byeon Gisu (Thursday) Bath Show, which will be held at the Busan Arts Center from August 20th to 21st, will operate with general seats as well as 'Gag Pay' seats. 'Gag Pay' is a new concept performance form that applies facial recognition technology and 'pays only for the amount you laugh', and it is expected to lead the performance culture by meeting the technology of Korea, an IT powerhouse, and K-comedy.

 

This year's 'Bucoppe' will exchange during the festival period, including the launch ceremony and general assembly, with representatives of 8 countries from the International Comedy Festival Association (ICFA) in attendance, and contribute to the bid to host the 2030 Busan World Expo. The closing ceremony will be held at 7 pm on the 28th at the Haneul Theater of the Cinema Center, hosted by comedian Mi-sun Park.

 

Meanwhile, the Busan International Comedy Festival is taking the lead in promoting high-quality K-COMEDY to the world under the catchphrase 'Busan Sea, Sea of ​​Laughte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