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신인가수 등용문, 제18회 현인가요제 오는 5~ 7일 송도 해수욕장서 개최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8/03 [16:08]

국내 신인가수 등용문, 제18회 현인가요제 오는 5~ 7일 송도 해수욕장서 개최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08/03 [16:08]

▲ 현인 가요제 포스터/부산시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국내 신인가수의 등용문인 제18회 현인가요제가 오는 5~ 7일 송도 해수욕장 특설무대서 열린다

.

‘현인가요제’는 (사)한국연예예술인협회가 주최하고 부산시와 서구청이 후원한다. 가요제는 전국의 실력 있는 신인가수 발굴과 대중문화 진흥에 이바지하기 위해 지난 2004년부터 18년째 개최되고 있다.

 

올해 현인가요제는 가요제 최종예선(경선)과 본선으로 구성됐다. 이 외에도 설운도, 심형래(코미디언), 유지나, 요요미, 조명섭, 김상희, 서지오, 김종환 등 유명가수들의 축하공연과 전야제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되었고, 사회는 김병찬, 정은혜 아나운서가 맡았다.

 

이번 현인가요제에는 총 15개 팀이 참가한다. 지난 3월부터 5월까지 전국을 대상으로 참가자를 모집한 결과 총 82개 팀이 참가 신청했으며, 이 중 1차 사전심사를 통과한 33개 팀을 대상으로 2차 무대실연 심사를 치러 15개 팀을 선발했다. 참가팀은 부산을 비롯해 서울, 경기, 대전, 대구, 여수, 군산 등 전국에서 온 실력자들로 구성됐다.

 

참가팀은 오는 6일 오후 7시 현인가요제 최종예선 무대에서 다시 한번 경쟁하게 된다. 이 중 최종예선을 통과한 5개 팀만이 오는 8월 7일 오후 8시 대망의 제18회 현인가요제 본선 무대를 밟을 예정이다.

 

본선 무대에 오르는 5개 팀은 본선 당일 심사위원의 현장 심사를 통해 대상. 금상, 은상 등 순위를 정하게 된다. 대상(1명)에 1,000만 원, 금상(1명) 500만 원, 은상(1명) 400만 원, 동상(1명) 350만 원, 장려상(1명) 300만 원 등 총상금 2,550만 원이 수상자에게 주어질 예정이다. 

 

고(故) 현인 선생은 1919년 부산에서 태어나, 도쿄예술대학 성악과를 졸업하고 일본의 징용을 피해 중국 상하이로 건너가 가수 활동을 시작했다. 광복 직후 귀국했고, 이후 ‘신라의 달밤’을 비롯해 피란민의 애환을 그린 ‘굳세어라 금순아’, ‘비 내리는 고모령’, ‘청포도 사랑’, ‘전선야곡’ 등의 수많은 대표곡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지병인 당뇨병을 앓다가 2002년 4월 별세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18th Sacred Song Festival, the entrance to new Korean singers, will be held on a special stage at Songdo Beach from the 5th to the 7th.

.

‘Hyun Song Festival’ is hosted by the Korea Entertainment Artists Association and sponsored by Busan City and Seo-gu Office. The Song Festival has been held for 18 years since 2004 to contribute to discovering talented new singers and promoting popular culture across the country.

 

This year's current song festival consists of the final preliminaries (primary) and finals of the music festival. In addition to this, it consisted of celebration performances and eve festivities by famous singers such as Seol Woon-do, Shim Hyeong-rae (comedian), Yoo Ji-na, Yo-yo-mi, Cho Myung-seop, Kim Sang-hee, Seo Ji-o, and Kim Jong-hwan.

 

A total of 15 teams will participate in this festival. As a result of recruiting participants nationwide from March to May, a total of 82 teams applied for participation. was selected The participating team consisted of talented people from all over the country, including Busan, Seoul, Gyeonggi, Daejeon, Daegu, Yeosu, and Gunsan.

 

Participating teams will compete once again on the 6th at 7pm on the stage of the final qualifying stage for the current song festival. Of these, only five teams that have passed the final round will step on the stage of the long-awaited 18th Sacred Song Festival on August 7th at 8:00 PM.

 

The 5 teams that make it to the final stage will be selected through on-site evaluation by the judges on the day of the final. Gold, silver, etc. will be ranked. Grand Prize (1 person) 10 million won, Gold (1 person) 5 million won, Silver (1 person) 4 million won, Bronze (1 person) 3.5 million won, Encouragement (1 person) 3 million won, etc. Total prize money 25.5 million won This award will be given to

 

The late Hyeon-in was born in Busan in 1919. After graduating from the Department of Vocal Music at Tokyo University of the Arts, he moved to Shanghai, China to escape the Japanese conscription and began his career as a singer. He returned to Korea immediately after liberation, and since then, he has received a lot of love for his many representative songs such as 'Silla's Moonlit Night', 'Stay Strong Geumsoon-ah', 'Rainy Gomoryeong', 'Love Blue Grape', and 'Jeonseon Night'. He died in April 2002 after suffering from diabetes, a chronic disease.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