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김원효, 보이스피싱 예방 공익광고...버스.지하철 등 유행어 “안돼~”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8/11 [15:09]

개그맨 김원효, 보이스피싱 예방 공익광고...버스.지하철 등 유행어 “안돼~”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08/11 [15:09]

▲ 개그맨 김원효 씨/부산경찰청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부산경찰청은 보이스피싱 예방을 위해  개그맨 김원효 씨의 유행어 “안돼~”를 삽입한 공익광고를 송출한다.

시경은 약 12초 분량으로 제작한 공익광고를 부산 시내버스와 관공서, 지하철, 경전철 등에 추가로 송출하여 홍보효과를 극대화할 예정이다.

이번에 제작한 공익광고는 부산시와 협력해10일부터 9월 9일까지 한달간 부산 시내버스 전 노선의 안내방송 중간에 송출할 예정이다.

공익광고의 내용은 가장 많이 발생하는 저금리대출 사칭 유형, 자녀.지인 사칭 유형, 공공‧금융기관 사칭 유형, 고액 아르바이트 사칭 유형 등 4가지의 보이스피싱 수법에 대해, 시민들이 쉽게 기억할 수 있도록 개그맨 김원효 씨의 유행어 “안돼~”를 삽입해 재치있게 표현했다.


부산시경은  공익광고에 출연료 없이 흔쾌히 목소리 재능기부를 해 준 개그맨 김원효 씨에게는 감사장을 전달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o prevent voice phishing, the Busan Metropolitan Police Agency sends out public service advertisements with comedian Kim Won-hyo's buzzword "No~" inserted.

 

The city police plans to maximize the publicity effect by sending public service advertisements, which are produced in about 12 seconds, additionally to Busan city buses, government offices, subways, and light trains.

 

The public service advertisement produced this time, in cooperation with the city of Busan, will be broadcast in the middle of announcements on all bus routes in Busan for a month from the 10th to September 9th.

 

The contents of public service advertisements are: ① low interest loan impersonation type, ② child/acquaintance impersonation type, ③ public/financial institution impersonation type, ④ high-paid part-time job impersonation type, etc. Comedian Kim Won-hyo's popular phrase "No~" was inserted to express it in a witty manner.

 

Busan Metropolitan Police Agency  delivered a letter of appreciation to comedian Kim Won-hyo, who willingly donated his voice talent in a public service advertisement without paying any fees.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