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육청, 임시정부대장정 국내 체험 프로젝트... 3박 4일 천안.철원.서울 등 탐방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8/11 [15:22]

부산교육청, 임시정부대장정 국내 체험 프로젝트... 3박 4일 천안.철원.서울 등 탐방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08/11 [15:22]

▲ 부산시교육청 전경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부산광역시교육청은 오는 12일부터 2022학년도 임시정부대장정 국내 프로젝트 ‘임시정부이동로, 그 위대한 발걸음’을 실시한다.

 

이번 행사는 3박 4일 동안 천안, 철원, 서울 등지에서 고등학교 1~2학년 40명을 대상으로 한다. 지난 2018년 처음 실시한 이 프로젝트는 상하이부터 충칭까지 대한민국 임시정부 이동 경로를 직접 탐방하는 국외 체험 프로젝트였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2020년부터 열리지 못했으나, 올해는 국내 체험 프로젝트로 운영한다. 

 

참가 학생들은 지난 5월부터 6월까지 서류 심사와 지필고사, 면접 등 공정한 심사를 거쳐 선발했다. 학생들은 천안 이동녕 기념관 견학을 시작으로 철원의 역사문화공원과 고석정, 서울의 윤봉길의사 기념관, 대한민국 임시정부기념관, 서대문형무소 역사관 등을 탐방한다.

 

올해 3월 개관한 대한민국 임시정부기념관에서는 참가 학생들을 위해 특별히 준비한 ‘별별 특강’과 ‘PBL 프로그램:암호로 풀어보는 대한민국 임시헌장’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한다.

 

또한 학생들은 프로젝트 기간 분임별 토의와 발표 시간을 가지며, 프로젝트를 마친 후 임시정부 활동과 항일 독립운동 관련 주제의 연구보고서,  영상기록물 등을 제작해 제출한다. 이 제출물은 참가 학생들의 학교로 공유하고, 올해 12월 결과보고회 자료로 활용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From the 12th, the Busa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will carry out the domestic project for the 2022 school year, ‘The Temporary Government Migration Road, A Great Step’.

 

This event is for 40 first and second year high school students in Cheonan, Cheorwon, and Seoul for 4 days and 3 nights. This project, which was first carried out in 2018, was an overseas experience project to directly explore the route of the Provisional Govern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from Shanghai to Chongqing. It has not been held since 2020 due to the impact of COVID-19, but this year it will be operated as a domestic experience project.

 

Participating students were selected through fair screening, including document screening, paper-based exam, and interview from May to June.

 

Starting with the tour of the Lee Dong-nyeong Memorial in Cheonan, the students will visit the History and Culture Park and Goseokjeong Pavilion in Cheorwon, the Yun Bong-gil Memorial Hall in Seoul, the Provisional Govern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Memorial Hall, and the Seodaemun Prison History Hall.

 

At the Memorial Hall of the Provisional Govern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which opened in March of this year, you can experience various programs such as ‘Special Lectures by Star’ and ‘PBL Program: Interim Charter of the Republic of Korea Unraveling with Passwords’ specially prepared for participating students.

 

In addition, students have a discussion and presentation time for each assignment during the project period, and after completing the project, they produce and submit research reports and video recordings on topics related to the activities of the Provisional Government and the anti-Japanese independence movement. This submission will be shared with the participating students' schools and will be used as materials for the December result repor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