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준 시장, '필립 골드버그' 주한 美 대사 회동...2030부산엑스포 유치 지지 요청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8/22 [15:03]

박형준 시장, '필립 골드버그' 주한 美 대사 회동...2030부산엑스포 유치 지지 요청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08/22 [15:03]

▲박형준 부산시장은 22일 오전 시청 의전실에서 '필립 골드버그' 주한 미국대사를 만나 우호협력 관계 증진에 대해 논의하고, 2030부산엑스포 유치 지지를 당부했다.  © 력관계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박형준 부산시장이 22일 오전 필립 골드버그(Philip S. Goldberg) 주한미국대사를 만나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지 요청과 우호협력관계 증진에 대해 논의했다.

 

필립 골드버그 대사는 주콜롬비아, 쿠바, 필리핀, 볼리비아 미국대사 등의 요직을 두루 역임한 미 국무부 최고위 직급의 외교관으로 지난달 취임한 이후 서울 외 지역을 방문한 것은 부산이 처음이다.

 

이날 면담에서는 전통적인 한미동맹 관계 발전 방안과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박 시장은 “한미동맹은 자유민주주의, 인권, 법치라는 보편적 가치를 바탕으로 전 세계의 평화와 번영, 그리고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루기 위해 함께 협력한 가치 동맹”이라며 “부산은 한국전쟁 당시, 미군 스미스 부대가 처음으로 상륙했던 한미동맹의 상징과도 같은 도시”라고 말했다.

   

▲ 박형준 부산시장이 22일 시청 의전실에서 필립 골드버그(Philip S. Goldberg) 주한미국대사를 만나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지 요청과 우호협력관계 증진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이어 “부산이 전쟁의 고통을 딛고 세계적인 해양도시로 거듭날 수 있었던 것은 대한민국 국민의 노력은 물론, 미국을 비롯한 여러 우방의 도움 또한 컸기 때문”이라며 “이러한 경제발전과 성장의 소중한 경험을 세계평화를 지향하는 국가들과 나누는 위대한 첫걸음이 2030부산세계박람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하면서 부산에 대한 미국의 지지를 요청했다.

 

필립 골드버그 대사는 “지난 21일, 사직야구장을 방문하여 시민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라며 “따뜻한 환대에 감사드린다”고 인사를 건넸다. 또한, “美 정부의 공식 입장은 아니지만 부산이 2030엑스포 개최지로서 적합한 요건을 충분히 갖추고 있는 것은 확실하다”라며 “한국에서 유일하게 미국 영사관이 있는 부산은 한미관계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대단히 크다”고 말했다. 

 

아울러 “경제, 과학기술, 문화 강국인 한미 양국 모두 민주주의 가치를 공유하는 국가로서 함께 할 수 있는 분야가 대단히 많다고 생각하며 양국 간 '글로벌전략파트너십' 관계하에서 발전적 동맹을 구축해 나가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 박형준 부산시장이 22일 시청 의전실에서 '필립 골드버그' 주한 미대사를 접견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박형준 시장은 지난 3월 제5차 한-아프리카 포럼과 한-중남미 미래협력포럼(7월5~6일)에서도 부산에 대한 지지를 당부하는 등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해 해외 인사들과 직접 만나며 활발한 대외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san Mayor Hyung-jun met with US Ambassador to Korea Philip S. Goldberg on the morning of the 22nd to discuss the promotion of friendly cooperation and support for the Busan World Expo 2030.

 

Ambassador Philip Goldberg is the highest-ranking diplomat in the U.S. State Department and has served as the U.S. ambassador to Colombia, Cuba, the Philippines, and Bolivia.

  

During the meeting, discussions continued in various fields, including ways to develop the traditional ROK-US alliance and to host the 2030 Busan World Expo.

 

Mayor Park Hyeong-jun said, “The Korea-US alliance is a value alliance that cooperates to achieve global peace, prosperity, and sustainable growth based on the universal values ​​of liberal democracy, human rights, and the rule of law. Busan is a city that is like a symbol of the ROK-U.S. alliance, where American Smith units first landed during the Korean War."

 

He continued  requesting US support for Busan “The reason that Busan was able to overcome the pain of war and become a world-class maritime city was because of the efforts of the Korean people as well as the help of many friends including the United States. The 2030 Busan World Expo will be the great first step in sharing this precious experience of economic development and growth with countries that are aiming for world peace.”

 

Ambassador Philip Goldberg said, “I visited Sajik Baseball Stadium on the 21st and had time to communicate with citizens. Thank you for the warm hospitality,” he greeted. He also said, "It is not the official position of the US government, but it is certain that Busan has sufficient conditions to be suitable as the host of the 2030 Expo."

 

In addition, he said, "As a country that shares the values ​​of democracy, both Korea and the United States, which are strong economic, scientific, technological, and cultural powers, believe that there are many areas in which we can work together.

 

Mayor Hyung-Jun Park attended the 「5th Korea-Africa Forum (2022.3.4.)」 and At the 「Korea-Latin America Future Cooperation Forum (July 7, 2022~July 7, 2022)」, it also asked for support for Busan, and is continuing its active external activities by directly meeting with foreign officials to host the Busan World Expo 2030.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