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지메이코리아, 물류센터 건립 MOU체결...'5,200억 원 규모, 1,600명 신규고용'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8/22 [15:50]

부산시-지메이코리아, 물류센터 건립 MOU체결...'5,200억 원 규모, 1,600명 신규고용'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08/22 [15:50]

▲ 박형준 부산시장을 비롯하여 권혁진 지메이코리아 대표이사가 22일 오후 시청에서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부산시와 (유)지메이코리아가 지사글로벌 일반산단에 물류센터 건립을 위한 5,200억 원 규모의 투자 양해각서f를 체결했다.

 

22일 오후 시청에서 진행된 투자 협약식에는 박형준 부산시장을 비롯하여 권혁진 지메이코리아 대표이사, ㈜지사글로벌개발 박진성 대표, 롯데건설㈜ 하석주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지메이코리아는 지상 5층.지하 2층(연면적 39만 910㎡) 규모의 상.저온 물류센터를 2026년까지 건립하고, 관리 운영.현장 작업 등 신규 인력 1,600명을 고용할 계획이다.

 

MOU내용은 ▲지메이코리아는 지사글로벌 일반산업단지 내 사업장 신설과 투자를 통해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며, 지역 주민을 우선 채용토록 노력한다. 또한, 원자재의 현지조달은 물론 지역업체를 협력사로 참여시켜 지역 연관산업의 발전을 도모한다. ▲부산시는 지메이코리아의 성공적인 부산 정착과 투자 등을 위해 필요한 제반 사항을 적극 지원한다 등을 담고 있다.

 

지메이코리아는 2015년 3월 설립한 투자 법인으로 경기도 이천 작촌 물류센터(약 4만 1,000㎡)와 이천 장평 물류센터(약 12만 8,000㎡) 등 다양한 물류센터 개발사업을 진행 중이다.

 

올해 2월에는 롯데건설과 컨소시엄으로 진행하는 롯데마트 시흥배곧점과 4월에는 홈플러스 부산센텀시티.영등포.금천.동수원점을 매수하는 등 개발사업을 활발하게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날 협약식에 참여한 ㈜지사글로벌개발은 2023년 상반기 준공 예정인 지사글로벌일반산업단지 개발사업 대표 시행법인으로, GS건설과 함께 강서구 지사동 일원에 약 41만 7,133㎡의 산업단지를 조성하고 있다. 지난 4월에는 관리처분계획 완료 후 모집공고를 통하여 입주업체를 모집 중이며, 현재 분양계약이 원활하게 진행 중이다.

 

박형준 시장은 “대규모 투자 계획과 함께 밝힌 신규 일자리 창출 소식은 대외 경제 여건 악화로 힘든 시기에 부산시민들에게 단비와 같은 희소식"이라며 “이번 투자양해각서 체결을 통하여 지사글로벌 일반산업단지 내 물류센터의 성공적 건립을 위하여 모든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권혁진 지메이코리아 대표이사는 “부산시민을 위한 투자를 아끼지 않고 지역 내 고용 창출과 지역업체와의 협업 등을 통해 경제적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최근 부산시는 기업 하기 좋은 투자 환경 조성을 위하여 산업단지 관련 데이터베이스 시스템인 ‘부산 산업용지 관리 시스템’의 개편작업을 완료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san Metropolitan City and Jimi Korea (Limited Liability Company) signed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for an investment of 520 billion won to build a logistics center in the Branch Global General Industrial Complex. signed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for an investment of 520 billion won to build a logistics center at the Branch Global General Industrial Complex.

 

The investment agreement ceremony held at City Hall on the afternoon of the 22nd was attended by Busan Mayor Park Hyung-joon, Jimi Korea CEO Kwon Hyuk-jin, Branch Global Development CEO Park Jin-seong, and Lotte E&C CEO Ha Seok-joo.

 

Jimei Korea plans to build a high-temperature and low-temperature logistics center with 5 stories above ground and 2 stories below ground (total area of ​​390,910 m²) by 2026, and hire 1,600 new personnel including management, operation and field work.

 

Contents of the MOU ▲ Jimi Korea contributes to job creation through new business establishments and investments in the Jisa Global Industrial Complex, and strives to hire local residents first. In addition, local procurement of raw materials and participation of local companies as partners promotes the development of local related industries. ▲The city of Busan actively supports all matters necessary for successful settlement and investment of Jimei Korea in Busan.

 

Jimei Korea, an investment corporation established in March 2015, is currently in the process of developing various logistics centers, such as the Jakchon Logistics Center in Icheon, Gyeonggi-do (about 41,000 square meters) and the Jangpyeong Logistics Center in Icheon (about 128,000 square meters).

 

It is known that it is actively pursuing development projects, such as purchasing Lotte Mart's Siheung Baegot branch in February this year as a consortium with Lotte E&C, and Homeplus Busan Centum City, Yeongdeungpo, Geumcheon, and Dongsuwon in April.

 

Jisa Global Development Co., Ltd., which participated in the signing ceremony, is a representative implementation corporation of the branch global general industrial complex development project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the first half of 2023. In April, after the completion of the management and disposal plan, the company is recruiting tenants through a recruitment notice, and the sale contract is proceeding smoothly.

 

Mayor Park Hyung-joon said, "The news of new job creation announced along with the large-scale investment plan is good news for Busan citizens in a difficult time due to the worsening external economic conditions. Through the signing of this memorandum of understanding, we will spare no effort in all administrative support for the successful establishment of the logistics center in the branch global general industrial complex."

 

Hyuk-jin Kwon, CEO of Jimi Korea, said,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economic effects through job creation in the region and collaboration with local businesses without sparing investment for Busan citizens.”

 

Meanwhile, the city of Busan recently completed the reorganization of the ‘Busan Industrial Land Management System’, a database system related to industrial complexes, to create a favorable investment environment for businesses.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