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박형준 부산시정, 지역언론 재갈 물리기 시도 즉각 중단해야"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8/31 [16:57]

민주당 "박형준 부산시정, 지역언론 재갈 물리기 시도 즉각 중단해야"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08/31 [16:57]

 

 

▲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전경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박형준 부산시정, 지역언론 재갈 물리기 시도 즉각 중단해야"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은 31일 성명을 내고 "지역언론의 정당한 방송보도에 대한 법적 소송을 즉각 취하하라"고 부산시에 촉구했다.

시당은 "박형준 부산시장의 주요 공약을 점검하는 지역언론 방송프로그램에 대해 부산시가 법적 소송에 나섰다"며 "부산시장이 선거 당시 시민들에게 약속한 공약을 분석하고 이행실태를 점검하는 것은 언론의 본분이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보도된 방송내용에 대해 제대로 된 설명이나 해명은 내놓지 않고, 언론중재 절차도 거치지 않은 채, 법적 소송에 나선 것은 언론의 입을 막으려는 시도이다"라고 비판했다.

시당은 "특히 문제가 된 ‘15분 도시 공약’은 선거 당시부터 숱한 비판과 의혹이 제기된 사안"이라며 "부산시의 입장을 십분 이해하더라도, 방송 제작진이 반론권을 보장해주기 위해 부산시장이나 부산시 담당자 출연을 제안했지만, 거부하고 법적 조치에 나선 것은 더욱 우려스럽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시당은 "이번 사태에 대해 해당 매체와 언론노조 등 언론계는 물론, 시민사회까지 나서 언론탄압이라며 강력 반발하고 있다"면서 "부산시는 선거 공약에 대한 언론의 정당한 검증과 비판에 재갈을 물리려는 시도를 당장 중단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ark Hyung Jun, Busan City should stop trying to bite the local media in Busan immediately."

The Busan Party of the Democratic Party  issued a statement on the 31st and urged the Busan Metropolitan Government  "immediately drop the legal lawsuit against legitimate broadcasting reports by the local media."

The city party said, "The Busan Metropolitan Government has launched a legal lawsuit against a local media broadcasting program that checks Busan Mayor Park Hyung-joon's major pledges," adding, "It is the media's duty to analyze the pledges promised to citizens at the time of the election and check the implementation."

The city party then criticized, "It is an attempt to block the media's mouth to launch a legal lawsuit without providing a proper explanation or explanation for the reported broadcast and without going through media arbitration procedures."

The city party said, "The 15-minute city pledge, which has been a problem, has raised a lot of criticism and suspicions since the election," adding, "Even though the broadcasting production team proposed to appear as the mayor of Busan or a representative of Busan to guarantee the right to argue, it is more worrisome that they refused and took legal action."

The city party demanded "The media, media unions, and civil society as well as the media are strongly protesting the incident," adding, "The Busan Metropolitan Government should immediately stop trying to gag the media's legitimate verification and criticism of election pledges"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