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리막길 운행중 20대 전봇대 충격, 넘어져...지역 일부 정전 영업장 등 피해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9/13 [11:02]

내리막길 운행중 20대 전봇대 충격, 넘어져...지역 일부 정전 영업장 등 피해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09/13 [11:02]

▲ 금정구 벙어사- 청룡동 하핼길 T카페 약 10m 지점 사고 현장/ 제보자 제공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12일 오후 금정구 범어사-청룡동 산복도로 내리막길에서 20대 A씨가 운전하던 차가 전봇대를 충격, 넘어지며 인근 지역 일대가 정전되는 등의 사고가 발생했다.

 

경찰과 사고 당시 목격자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25분경 범어사에서 청룡동 방면 내리막길 커브길에서 SUB벤츠 차량이 미끌어지면서 전봇대를 정면 충격했다. 

 

이 사고로 인해 T카페 약 15m 지점 도로 좌측 전선으로 연결된 전봇대 2개와 보조 전봇대1개가 굉음과 섬광을 내며 넘어졌다. 동시에 연휴 마지막날 고객으로 붐비던 T카페와 주변 일부 지역 영업장에는 정전으로, 영업을 하지 못하는 등의 피해를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넘어진 전봇대로 범어사-청룡동 양방향 통행이 가로 막혀 T카폐 윗쪽 방면을 찾은 사람들은 차를 세워 놓고 걸어서 약 1km의 내리막길을 걸어가는 등의 불편을 겪었다. 다행히 운전자 등의 인명 피해는 경미한 것으로 알려졌다. 

 

▲ 한전 크레인차가 넘어진 전봇대를 제거하며 복구 작업을 딘행하고있다./부산경찰청 © 배종태 기자

 

한편, 출동한 경찰은 범어사 방면 상행 진입로 차량 통행을 통제했고, 한전은 크레인을 이용해 넘어진 전봇대를 제거하는 등의 복구 작업 벌였다. 경찰은 이날 자정 쯤 복구가 예상된다며 운전자의 음주는 없었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On the afternoon of the 12th, on the downhill road of Beomeosa-Cheongnyong-dong, Geumjeong-gu, a car driven by a man in his 20s collided with a power pole and fell, causing an accident such as a power outage.

 

According to the police and an eyewitness at the time of the accident, a SUB Benz vehicle slid and collided head-on with a power pole at about 2:25 pm on the day at about 2:25 pm on a curve at the T Cafe about 15m downhill from Beomeosa Temple to Cheongnyong-dong.

 

As a result of this accident, two electric poles and one auxiliary electric pole connected to the left side of the road at about 15m from T Cafe fell with a roar and flash. At the same time, it is reported that on the last day of the holiday, there was a loss, such as being unable to operate due to a power outage, in the T-Cafe, which was crowded with customers, and in some surrounding areas.

 

In addition, the falling electric pole blocked the two-way traffic between Beomeosa Temple and Cheongnyong-dong, causing inconvenience to those who visited the upper part of the T cafe, such as parked their cars and walking downhill for about 1 km. Fortunately, the driver and other people were reported to have suffered minor injuries.

 

Meanwhile, the police who were dispatched controlled the passage of vehicles entering the direction of Beomeosa Temple at the entrance of the Sanbok Road, and KEPCO carried out restoration work such as removing the fallen electric pole using a crane. The police said that recovery is expected around midnight that day, and that the driver was not drunk and that the exact cause of the accident is being investigated.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