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FF] 배우 류준열.전여빈 개막식 사회자로 확정

김선옥 기자 | 기사입력 2022/09/17 [22:20]

[BIFF] 배우 류준열.전여빈 개막식 사회자로 확정

김선옥 기자 | 입력 : 2022/09/17 [22:20]

▲ 개막식 사회자로 확정된 배우 류준열.전여빈  © 김선옥 기자

 

배우 류준열과 전여빈이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사회자로 확정됐다. 

 

배우 류준열은 '글로리데이'(2015)로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 한국영화의 오늘-파노라마 부문에 초청되어 관객들과의 만남을 가진 바 있다. 배우 전여빈은 '죄 많은 소녀'(2017)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배우상을 수상했다. 

 

배우 류준열은 <소셜포비아>(2014)로 데뷔, 탄탄한 연기 실력을 인정받아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은 후 드라마 [응답하라 1988](2015-2016), [운빨로맨스](2016), 영화 <독전>(2017), <택시운전사>(2017)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독보적인 캐릭터를 선보이며 맹활약하고 있다. 지난 7월 개봉한 <외계+인 1부>(2022)에서는 신검을 손에 넣으려는 도사 무륵 역을 맡아 새로운 연기 변신을 선보였다.

 

영화 <죄 많은 소녀>(2017)에서 놀라운 연기력으로 언론과 평단의 극찬을 이끌어낸 배우 전여빈은 유수의 영화제에서 상을 휩쓴 것은 물론 <낙원의 밤>(2019), 드라마 [멜로가 체질](2019), [빈센조](2021) 등 여러 작품에서 다채로운 면모를 선보이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드라마 [너의 시간 속으로] 공개를 앞두고 있는 그녀는 올해 부산국제영화제 온 스크린 섹션에 초청된 <글리치>(2022)로 관객들과의 만남을 예고했다.

 

부산국제영화제는 10월 5일(수) 개막식을 시작으로 10월 14일(금)까지 열흘간 영화의전당 일대에서 개최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ctors Ryu Jun-yeol and Jeon Yeo-bin have been confirmed as hosts for the opening ceremony of the 27th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ctor Ryu Jun-yeol was invited to the Korean Film Today-Panorama section of the 20th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with 'Glory Day' (2015) and had a meeting with the audience. Actress Jeon Yeo-bin won the Actor of the Year award at the 22nd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for 'Sinful Girl' (2017).

 

Actor Ryu Jun-yeol made his debut with <Socialphobia>(2014), and after making a mark on the public for his solid acting skills, he made his debut in the dramas [Reply 1988](2015-2016), [Lucky Romance](2016), and the movie <Selfie>( 2017) and <Taxi Driver> (2017), he is making a big success by showing unique characters across screens and CRTs. In <Alien + Human Part 1> (2022), which was released last July, he took on the role of Muruk, a swordsman who wants to acquire a new sword, and showed a new acting transformation.

 

Actress Jeon Yeo-bin, who drew rave reviews from the media and critics with her amazing acting skills in the movie <Sinful Girl> (2017), swept awards at leading film festivals, as well as <A Night in Paradise> (2019) and the drama [Melodrama]( 2019), [Vincenzo] (2021), and other works, showing various aspects, gradually accumulated filmography. Ahead of the release of her drama [Into Your Time], she heralded a meeting with her audience with <Glitch> (2022), which was invited to the on-screen section of this year's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The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will be held at the Seoul Cinema Center for ten days, starting with the opening ceremony on October 5 (Wednesday) and ending on October 14 (Friday).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