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부산시, 경제발전 지원.협력 양해각서 체결...MOU체결은 부산시가 최초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10/25 [16:37]

외교부-부산시, 경제발전 지원.협력 양해각서 체결...MOU체결은 부산시가 최초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10/25 [16:37]

 

▲ 박진 외교부장관이 25일 '한-중앙아 협력포럼'에 참석해 박형준 부산시장과 '외교부와 부산광역시간 경제발전 지원과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박진 외교부장관은 25일 '한-중앙아 협력포럼'에 참석해 박형준 부산시장과 '외교부와 부산광역시간 경제발전 지원과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날 양해각서는 외교부가 부산광역시의 경제발전을 위한 협력 체계화를 위해 제안했다. 아울러, 부산시의 투자 유치, 국제개발협력사업 발굴.집행, 국제행사 유치, 해외 지방정부와 협력 지원, 부산 소재 기업의 해외 진출 지원 등을 규정하고 있다.

 

박 장관은 이 양해각서가 외교부와 지자체가 최초로 체결하는 경제발전 협력 양해각서이고, 지난 2월 부산에 지방 중 최초로 국민외교센터를 개소한 바와 같이 외교부와 부산시가 특별한 협력 관계를 맺어 왔음을 평가하고, 앞으로도 다양한 국제행사를 부산에서 개최해 부산시가 세계로 뻗어나가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박 장관은 "외교부는 부산시와 좋은 인연을 맺어왔다"며 "지난 2월에는 서울에 이어서 부산시와 국민 외교 MOU를 체결했다. 부산 국민외교센터도 지방 경제 최초로 개소됐으며, 그리고 오늘은 지자체 경제발전 지원을 위한 경제협력 MOU를 부산시와 처음으로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어 "외교부는 다양한 국제행사를 부산에서 개최하면서 부산시가 세계로 뻗어나가도록 적극 지원하고자 한다"며 "세계 박람회는 올림픽.월드컵과 함께 세계 3대 축제로 불리는 대규모 국제행사다. 부산의 2030년 엑스포 유치는 부산의 지역 발전을 넘어서 대한민국의 국제 위상을 제고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고 강조했다.

 

박 장관은 "저를 비롯한 외교부 전 직원이 부산의 2030년 세계 박람회 유치를 위해서 열심히 뛰고 있다"며 "이번 MOU체결을 계기로 외교부와 부산시가 대한민국의 글로벌 중추 국가 비전 실현을 위해서 더욱 힘차게 함께 항진하기를 희망한다"고 기대했다.

 

또, "외교부와 부산시는 그간의 매우 특별한 파트너십을 발전시켜 왔다"며 "대한민국 제2의 도시인 부산은 우리 근 현대사에서 시대적인 전환기마다 새로운 도약을 이끌어 왔으며, 6.25 전쟁 때는 피란 수도로서 산업화 시대에는 수출 전진기지로서 큰 역할을 했다. 오늘 날 부산은 동북아와 태평양을 연결하는 글로벌 항구 도시로 발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 박진 외교부장관이 25일 박형준 부산시장과 '외교부와 부산광역시간 경제발전 지원과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에 서명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그러면서 "박형준 시장의 리더십을 바탕으로 기존 물류관광은 물론이고, 금융과 스마트 산업의 중심지로 거듭나고 있다"며 "지난 7월에 중남미 포럼, 이번 주에는 중앙아시아 포럼, 그리고 오늘 저녁에는 태평양 도서국 외교장관 회의 등이 내일도 계속이 된다"면서 부산 발전을 위한 외교부의 지원 의지를 밝혔다.

 

이어서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 양해각서를 바탕으로 경제·통상, 공공외교, 문화.홍보, 국제개발협력 등에서 외교부의 체계적 지원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박 시장은 "2030 세계엑스포 유치를 위해서 저보다 더 큰 신경을 써준다"면서 "중남미 관문을 비롯해서 외국에 나가 보면 우리 외교관들의 자세가 굉장히 많이 달라졌다는 것을 몸소 느낄 수 있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2030 엑스포 유치를 위해서 혼신의 힘을 다 하고 계신데, 이 모든 것이 박진 장관의 적극적인 지휘 덕분이라고 생각을 한다"며 "시장이 된 후에 부산이 정말 글로벌 도시가 이미 되었고, 또 앞으로 더 큰 글로벌 도시가 될 수 밖에 없는 것이라고 생각하니, 외교라고 하는 것이 부산 행정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이토록 클 줄 몰랐다"고 했다.

 

박 시장은 "매일 한 번 이상씩 외국인들을 부산시청이나 다른 곳에서 만나는 것 같다"며 "그만큼 부산을 찾는 분들이 많고, 또 부산의 도시외교가 부산의 발전뿐만이 아니라, 대한민국 발전을 위해서도 굉장히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된다는 것을 몸소 체험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런 와중에 외교부가 지역 경제 발전을 위한 MOU체결을 부산시와 제일 먼저 맺게 되는 것 역시 박 장관의 굉장히 탁월한 안목이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덧붙여 박 시장은 "부산이 외교부와 협력할 일이 대단히 많고, 또 앞으로도 더 많아질 것"이라며 "부산이 인류에 기반을 해서 금융 디지털산업 그리고 환경산업, 문화 콘텐츠와 국제 관광을 연결하는 글로벌 도시로 도약할 준비를 하고 있는데, 이 과정에서 외교부의 도움을 기대한다. 또 그것이 부산 발전뿐만 아니라 남부권 전체와 대한민국 발전을 위해서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 박진 외교부장관은 25일 '한-중앙아 협력포럼'에 참석해 박형준 부산시장과 '외교부와 부산광역시간 경제발전 지원과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외교부는 앞으로도 광역지자체들과 경제발전 지원.협력 양해각서를 지속 체결해, 지방의 산업 발전, 투자 유치, 수출 증대 등 대외경제활동 강화를 위해 협력하고, '대한민국 어디서나 살기 좋은 지방시대' 실현을 위해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inister of Foreign Affairs Park Jin attended the 'Korea-Central Asia Cooperation Forum' on the 25th and signed a MOU with Busan Mayor Park Hyung-jun on economic development support and cooperation between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and Busan Metropolitan City.

 

The MOU was proposed by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to systemize cooperation for economic development of Busan Metropolitan City. In addition, it stipulates measures to attract investment from Busan, discover and execute international development cooperation projects, attract international events, support cooperation with overseas local governments, and support overseas expansion of Busan-based companies.

 

Minister Park evaluated that this MOU is the first memorandum of understanding for economic development cooperation signed between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and local governments, and that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and the city of Busan have established a special cooperative relationship, such as the opening of the first regional National Diplomacy Center in Busan in February. , announced that they will continue to hold various international events in Busan to support the city of Busan's expansion into the world.

 

Minister Park said,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has established a good relationship with Busan City. In February, following Seoul, we signed an MOU on national diplomacy with Busan City. The Busan National Diplomacy Center was also opened for the first time in the local economy, and today we are signing an MOU for economic cooperation with Busan for the first time to support the economic development of local governments,"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intends to actively support Busan City to expand to the world by holding various international events in Busan,” and he emphasized."The World Expo is a large-scale international event called the world's top three festivals along with the Olympics and the World Cup. Busan's hosting of the 2030 Expo is a golden opportunity to elevate Korea's international status beyond Busan's regional development," 

 

Minister Park said, "All the staff of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including myself, are working hard to host the 2030 World Expo in Busan."

“With this MOU as an opportunity, I hope that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and the city of Busan will move forward more vigorously together to realize Korea’s vision of a global pivotal country.”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and the city of Busan has developed a very special partnership. Busan, Korea’s second largest city, has led a new leap forward at every turning point in our modern history, and played a major role as a refugee capital during the Korean War and an export forward base during the industrialization era. It is developing into a global port city.”

 

he said. “Based on the leadership of Park Hyung-jun, we are reborn as a center of financial and smart industries, as well as existing logistics and tourism, Last July, the Latin American Forum, this week’s Central Asia Forum, and this evening, the Pacific Island Foreign Ministers’ Meeting will continue tomorrow.” 

 

Next, Busan Mayor Park Hyung-jun said that he expects to receive systematic support from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in economics and commerce, public diplomacy, culture and public relations, and international development cooperation based on this memorandum of understanding.

 

Mayor Park said, "I pay more attention than I do to host the 2030 World Expo."

“When you go abroad, including the gateway to Latin America, you can feel for yourself that the attitudes of our diplomats have changed a lot,” he said.

 

Mayor Park said, "You are doing your best to host the 2030 Expo, and I think all this is thanks to Minister Park Jin's active leadership."

 “After becoming the mayor, I thought that Busan had already become a global city, and that it will inevitably become a bigger global city in the future, so I didn’t know that diplomacy would play such a large role in Busan’s administration,” he said.

 

Mayor Park said, "I seem to meet foreigners at least once a day at Busan City Hall or other places. There are so many people visiting Busan, and I am experiencing firsthand that Busan’s urban diplomacy will play a very important role not only in Busan’s development, but also in the develop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He also emphasized, "Amidst this, I think that Minister Park's exceptional perspective is that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and Busan are the first to sign an MOU for regional economic development."

 

Mayor Park added, "Busan has a lot of work to do with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and there will be more in the future. Busan is preparing to leap forward as a global city that connects financial digital industry, environmental industry, cultural contents and international tourism based on humanity, and we expect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to help in this process. It will greatly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the whole and the Republic of Korea.”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will continue to sign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for economic development support and cooperation with regional governments in the future, to cooperate to strengthen external economic activities such as regional industrial development, investment attraction, and export increase. He said he plans to work hard.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