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테크노파크-지역 13개 대학, '파워반도체 인재양성 공유대학 운영' MOU체결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11/15 [17:26]

부산테크노파크-지역 13개 대학, '파워반도체 인재양성 공유대학 운영' MOU체결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11/15 [17:26]

▲ 15일 오후 재단법인 부산테크노파크와 동명대학교 등 지역 13개 대학과 파워반도체 인재양성 공유대학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재단법인 부산테크노파크와 동명대학교 등 지역 13개 대학과 파워반도체 인재양성 공유대학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15일 오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박형준 부산시장을 비롯해, 국민의힘 서병수 의원(국회 교육위, 부산진갑), 지역 13개 대학 총장, 부산테크노파크 김형균 원장, 교육부 관계자, 지역 파워반도체 관련 기업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제구 부산시티호텔에서 진행됐다.

 

협약을 체결한 13개 대학은 동명대학교, 동서대학교, 동아대학교, 동의대학교, 부경대학교, 부산대학교, 신라대학교, 국립한국해양대학교, 경남정보대학교, 동의과학대학교, 동주대학교, 부산과학기술대학교, 부산여자대학교 등이다.

 

이날 협약은 올해 교육부 3단계 산학연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LINC3.0)에 선정된 13개 지역 대학이 참여하는 공유대학을 운영하여, 최근 수요가 늘어나고 있는 파워반도체 분야 인력과 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아울러, 부산시와 테크노파크는 이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하게 된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부산권 파워반도체 인재양성 교육 공동운영 ▲반도체 관련기업 재직자 교육 공동운영 ▲고교생 대상 반도체 체험 교육 및 캠프 공동운영 ▲사업기간 중 제작한 교육과정과 콘텐츠의 공동활용 등 각 당사자가 파워반도체 인재양성 공유대학 운영에 적극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파워반도체 인력양성센터 운영사업은 교육부 3단계 산학연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LINC3.0)의 일환으로, 지난 10월부터 동의대학교 LINC3.0사업단이 주관하고 협약을 맺은 13개 대학이 공동으로 운영을 시작했다. 이 사업은 공유대학에 참여하는 대학별 특화 및 보유 인프라를 활용하여 10여 개 교육 트랙을 공동으로 운영, 파워반도체 전문인재 육성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On the afternoon of the 15th, a business agreement was signed with Busan Technopark, a foundation, and 13 local universities, including Tongmyong University, to operate a shared university for fostering talent in power semiconductors.

 

The sig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more than 100 people, including Busan Mayor Park Hyeong-joon, Assemblyman Suh Byung-soo (National Assembly Education Committee, Busan Jin-gap), presidents of 13 local universities, Busan Technopark director Kim Hyung-gyun, officials from the Ministry of Education, and local power semiconductor-related companies at the Busan City Hotel in Yeonje-gu. it went on

 

The 13 universities that signed the agreement are Dongmyung University, Dongseo University, Donga University, Dongeui University, Pukyong National University, Pusan ​​National University, Silla University, Korea Maritime and Ocean University, Gyeongnam University of Information Technology, Dongeui University of Science, Dongju University, Busan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 Busan Women's University, etc.

 

The agreement on this day was prepared to operate a shared university in which 13 local universities selected for the 3rd phase of the Ministry of Education’s 3rd stage Industry-University-Research Cooperation Leading University Development Project (LINC3.0) participate, and to nurture manpower and industries in the power semiconductor field, which is in recent demand. . In addition, Busan City and Technopark will support the smooth implementation of this project.

 

With this business agreement, ▲jointly operated power semiconductor talent training training ▲jointly operated training for employees in semiconductor-related companies ▲jointly operated semiconductor experience training and camps for high school students ▲jointly used curriculum and contents created during the business period, etc. We plan to actively cooperate in the operation of a shared university for talent development.

 

The operation of the Power Semiconductor Manpower Training Center is part of the Ministry of Education's 3rd stage Industry-University-Institute Cooperation Leading University Development Project (LINC3.0). it started. This project is accelerating efforts to nurture power semiconductor experts by jointly operating about 10 educational tracks by utilizing the specialized and owned infrastructure of each participating university.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