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대학수능시험 종합대책 마련...방역.교통.수송.소음방지.의료 등 지원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11/15 [17:52]

부산시, 대학수능시험 종합대책 마련...방역.교통.수송.소음방지.의료 등 지원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2/11/15 [17:52]

 

▲ 사진은 2021년 경남여고 대학수능시험장/부산교육청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부산시는 오는 17일 27,628명의 수험생이 총 63개교와 병원시험장에서 일제히 치러는 '대학수학능력시험'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시는 원활한 지원을 위해 ▲코로나19 대응 방역관리 ▲교통소통 ▲수송지원 ▲소음방지 ▲의료지원 ▲홍보지원 등의 대책을 마련해 종합상황반을 편성, 운영할 예정이다.

 

시는 최근 코로나19가 재유행하고 있어 수능 전일 수험생이 신속항원검사나 PCR검사를 받는 경우 결과를 신속하게 확인하여 시 교육청과 협의, 시험장을 배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이동수단이 없는 확진자 수험생은 시교육청을 통해 문의하면 보건소, 시청 방역수송차량, 소방재난본부 차량 등을 통해 지정된 별도시험장으로 이송된다.

 

이날 공무원, 공공기관, 금융기관, 연구기관, 50인 이상 기업체 등 출근 시간을 오전 10시로 조정한다.

 

시험일 오전 6시~8시에 시내버스 및 마을버스를 집중적으로 배차한다. 시험장이 몰려있어 교통 혼잡이 예상되는 지역의 97개 노선버스는 해당 시간 배차 간격을 단축 운영하며, 도시철도 임시열차(5편성)도 비상 대기할 방침이다.

 

14개 구별 38개반, 311명의 ‘합동 현장 지도반’을 구성해 혼잡지역 교통관리와 시험장 주변 불법 주정차를 계도한다. 모범운전자 연합회 부산지부 회원 507명은 187곳에서 현장 자원봉사에 나서며, 수송봉사대도 운영하고 도시철도역, 교차로 등 주요 지점 37곳에 비상수송 차량 50대를 통해 지각생, 거동이 불편한 학생 등의 수송을 지원한다.

 

시는 시험 당일 오전 6시부터 8시 30분까지 수험생 수송과 차량 소통 등에 대한 종합적인 관리.지원을 위해 ‘수능지원 교통종합 상황실’을 운영한다. 특히, 시험장이 몰려있거나 주변 진입도로가 협소해서 교통 혼잡이 우려되는 시험장 31곳에는 시 공공교통정책과 직원 12명을 배치하여 교통상황을 관리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수능 당일 오전 7시~9시 버스전용차로 고정식 단속시스템 30대, 이동식단속시스템 14개 노선 42대 단속 일시중지(단, BRT 구간은 단속유지) ▲승용차요일제 해제 ▲사직야구장 앞 교차로, 양정교차로, 괴정교차로 등 교통혼잡 예상지역 및 시험장 인근 간선도로 교통경찰 집중배치 등 특별관리 등을 한다.

 

소음방지 대책으로는 시험장이 있는 구별로 소음대책 점검반을 편성하여 시험장 주변의 공사장 소음이나 그 밖의 생활 소음을 점검한다. 시험시간에는 응급차량, 소방차량 경적 자제, 화물차 등 시험장 우회 유도 등을 통해 영어 듣기.말하기 평가에 지장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수험생 중 응급환자 발생 시 신속한 응급처치와 의료기관 후송을 위해 16개 구․군 보건소를 중심으로 의료지원반을 운영하며, 소방재난본부에서도 시험장 응급환자나 코로나19 의심환자 발생에 대비해 소방서별 구급차량을 활용한 신속 구급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또한, 수험생 유의사항, 수능시험에 도움이 되는 각종 정보 제공 등을 위한 홍보지원반도 운영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san City promotes comprehensive measures for the 'College Scholastic Ability Test' on the 17th, in which 27,628 students take the test at a total of 63 schools and hospitals.

 

For smooth support, the city plans to organize and operate a comprehensive situation team by preparing countermeasures such as ▲ Corona 19 response quarantine management ▲ traffic communication ▲ transport support ▲ noise prevention ▲ medical support ▲ public relations support.

 

The city plans to quickly check the results of rapid antigen test or PCR test on the day before the entrance exam, consult with the city office of education, and place the test site. In addition, confirmed test takers who do not have a means of transportation can be transported to a separate test site designated by the public health center, city hall quarantine transport vehicle, fire and disaster headquarters vehicle, etc.

 

On this day, public officials, public institutions, financial institutions, research institutes, and companies with more than 50 employees will adjust their commuting hours to 10:00 am.

 

City and village buses are intensively dispatched from 6:00 am to 8:00 am on the test day. In areas where traffic congestion is expected due to the concentration of test sites, 97 route buses will be operated at shorter intervals, and temporary trains (5 trains) of the urban railway will also be on standby.

 

A ‘joint on-site guidance group’ consisting of 38 classes in 14 divisions and 311 members is formed to guide traffic management in congested areas and illegal parking around the test site. 507 members of the Busan Branch of the Model Drivers Association volunteer at 187 locations, operate a transport service corps, and support transportation of late students and students with reduced mobility through 50 emergency transport vehicles at 37 major points such as urban railway stations and intersections. .

 

From 6:00 am to 8:30 am on the day of the test, the city operates the ‘Study Test Support Transportation Control Center’ for comprehensive management and support for transportation of test takers and vehicle traffic. In particular, 12 staff from the City Public Transportation Policy Division will be assigned to manage traffic conditions at 31 test sites where traffic congestion is a concern due to crowded test sites or narrow access roads.

 

In addition, from 7:00 am to 9:00 am on the day of the SAT, 30 fixed enforcement systems for bus-only lanes and 42 mobile enforcement systems on 14 routes are temporarily suspended (however, BRT sections remain enforced) Special management, such as the intensive deployment of traffic police in areas where traffic congestion is expected, such as intersections and intersections, and arterial roads near the test site, is carried out.

 

As for noise prevention measures, a noise countermeasure inspection team is organized in each division where the test site is located to check construction site noise and other life noises around the test site. During the exam, we plan to refrain from honking the horns of emergency vehicles and fire trucks, and induce detours to test sites such as trucks so as not to interfere with the English listening and speaking evaluation.

 

Medical support teams are operated around 16 district and county public health centers for prompt first aid and transport to medical institutions when an emergency patient occurs among test takers. A quick rescue operation is planned. In addition, a public relations support group is operated to provide notices for examinees and various information useful for the CSA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