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의회 318회 임시회 폐회...가덕신공항 인프라 확충 대정부 건의안 채택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2/05 [20:23]

부산시의회 318회 임시회 폐회...가덕신공항 인프라 확충 대정부 건의안 채택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4/02/05 [20:23]

 

▲ 부산시의회 임시회 본회의 전경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부산시의회가 5일 가덕도신공항 건설사업 인프라 확충 대정부 건의안을 채택하고 제318회 임시회를 폐회했다.

 

이번 임시회에서 시의회는 부산시와 출자·출연기관 및 교육청으로부터 2024년 주요 업무계획을 청취하고, 조례안 35건, 동의안 7건, 의견청취안 3건, 건의안 1건 등 총 46건의 안건을 심사했다. 

 

또한, 조례안 35건, 동의안 7건, 의견청취안 3건, 건의안 1건 등 총 46건의 안건을 심사하였다. 상임위원회의는 심사 결과 원안가결 44건, 수정가결 1건, 보류 1건이다.

 

'2024년 공유재산 관리계획 제2차 변경계획안'은 ‘해운대백병원 중증질환 치료센터 건립을 위한 해당 사유지 매각 처분’건의 매각 절차와 관련하여 지역사회의 공공적 가치를 확보하는 방안을 먼저 마련하고, 추후 의회와 소통과 협의를 통한 사업 추진이 필요한 것으로 보고 심사보류 했다. 

 

이날 임시회에서는 정부가 조속한 활주로 2본 착공, 100만톤 이상 처리가능한 화물터미널 부지 확보방안 반영과 공항배후도시의 이동성과 접근성을 높일 수 있도록 신설 역사 건설 반영을 강력하게 촉구하는, 가덕도신공항 건설사업 인프라 확충 대정부 건의안을 의결했다. 이 건의안은 대통령실, 국회, 기획재정부 및 국토교통부로 전달될 예정이다.

아울러, 시의회는 제1차 본회의에서 13명의 의원이 5분 자유발언에 나섰던 것에 이어, 오늘 제2차 본회의에서도 14명의 의원이 5분 자유발언에 나서 시정 및 교육행정의 현안에 대해 해결방안 마련을 요구했다.

 

▲ 서지연 부산시의원  © 배종태 기자

 

서지연 시의원은(비례, 더불어민주당)은 5분 자유발언을 통해 부산교통공사가 2022년부터 진행 중인 국토부의 ‘도심 내 잉여전력을 이용한 도심형 수소모빌리티 확산 인프라 모델 개발 및 검증’에 대한 연구개발 (R&D)과제(총사업비 482억, 정부 279억, 시비 125억, 민자78억, 공사 3.5억)가 부산시의 예산 미납으로 인해 중단된 사실을 강력 비판했다. 

 

서 의원은 "본 과제는 부산교통공사가 '22년 4월 과제 협약을 맺고 진행해 온 계속사업"이라며 " 부산시는 연구개발과제의 특별평가 계속 지원 조건인 지자체 부담금 25억을 지난 '23년 4월 미납했다. 조건부 수용으로 '23년 11월까지 시간을 주었지만, 약속한 지자체 부담금 60억을 반복해서 미납했다. 결국 국토부는 부산시가 추진 의지가 없다고 판단했고, 시는 지난해 12월 1일 지원 중단을 통보받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미 '23년 10월 행안부 중앙투자심사도 통과했지만, 부산시는 '23년도 추경과 올해 예산에 사업 항목을 모두 미반영한 것으로 드러났다"면서 "박형준 시장 체제에서 혁신이라는 단어가 일상화가 될 만큼 각종 정책에서 신산업, 신기술을 앞세우지만, 실상은 주어진 R&D 과제도 예산을 핑계로 포기하고 있다며 박형준 시장의 보여주기식 혁신은 개선이 필요하다"라고 질타했다.

 

김광명 시의원은(남구4, 기획재경) 경계선지능 청년 자립 정책의 조속한 시행 촉구했다. 그는 “지난해 경계선지능인에 대한 정책대안을 제시하고, 근거 조례를 제정했음에도 부산시에서는 관련 사업 예산을 편성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 김광명 부산시의원  © 배종태 기자

 

이어 “경계선지능 자립준비 청년은 낮은 인지력과 사회성 부족 등으로 진로 설계 과정부터 어려움이 크고 스트레스 관리나 대인관계 능력 등의 사회기술 부족으로 취업 후에도 고용이 불안정하다”면서, “또한 범죄로부터도 취약한 상태이므로 고용 불안정과 맞물리게 되면 불안, 우울, 고립 등 정신적 문제를 초래하여 결국 사회 구성윈으로서의 역할을 하는 데 매우 큰 장벽으로 작용한다”라고 했다.

 

아울러, 그는 ▲실태조사를 위한 시급한 예산편성 ▲생애주기별 맞춤형 자립 프로그램 및 관련 서비스 지원기관인 ‘경계선지능인 지원센터’설립 계획 마련, ▲청소년기부터 진로탐색 및 직업훈련 가능하도록 전문인력 양성하여 관련 사업에 즉각 배치, ▲근무태도 및 사회성 훈련 가능하도록 부산시와 사회적 경제기업 등의 민간기업이 협업하여 일경험 기회 제공, 관련 공공일자리사업 발굴 등의 정책을 제안했다.

 

차기 제319회 임시회는 오는 3월 4일(월)에서 14일(목)까지 11일간의 일정으로 개회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On the 5th, the Busan City Council adopted a proposal to the government to expand the infrastructure of the Gadeokdo New Airport construction project and closed the 318th extraordinary meeting.

 

At this extraordinary meeting, the city council heard major business plans for 2024 from Busan City, investment/contribution organizations, and the Office of Education, and reviewed a total of 46 agenda items, including 35 ordinance bills, 7 consent bills, 3 opinion hearing bills, and 1 suggestion bill.

 

In addition, a total of 46 agenda items were reviewed, including 35 ordinance bills, 7 consent bills, 3 opinion hearing bills, and 1 proposal bill. As a result of the standing committee review, 44 original bills were approved, 1 revised, and 1 was put on hold.

 

The '2024 Public Property Management Plan 2nd Change Plan' first prepares a plan to secure the public value of the local community in relation to the sale procedure for the 'sale and disposition of the private land for the construction of a severe disease treatment center at Haeundae Paik Hospital'. The review was postponed as it was deemed necessary to pursue the project through communication and consultation with the National Assembly in the future.

 

At this extraordinary meeting, the Busan City Council strongly urges the government to quickly begin construction of two runways, secure a site for a cargo terminal capable of handling more than 1 million tons, and reflect the construction of a new station to increase mobility and accessibility of the airport hinterland city. A proposal to expand the government was approved. This proposal will be delivered to the President's Office, the National Assembly,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an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

In addition, in the city council, 13 members gave free speeches for 5 minutes at the first plenary session, and 14 members gave free speeches for 5 minutes at the second plenary session today to prepare solutions to pending issues in municipal administration and educational administration. demanded.

 

City Councilor Seo Ji-yeon(Proportional, Democratic Party of Korea) gave a 5-minute free speech on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s research and development (R&D) on 'Development and verification of urban hydrogen mobility expansion infrastructure model using surplus power within the city', which is being carried out by Busan Transportation Corporation from 2022. ) Strongly criticized the fact that the project (total project cost 48.2 billion won, government 27.9 billion won, city budget 12.5 billion won, private investment 7.8 billion won, construction project 350 million won) was discontinued due to Busan City's non-payment of the budget.

 

City Councilor Seo said, “This project is a continuing project that Busan Transportation Corporation has been carrying out after signing a project agreement in April 2022.”

 

"Busan City failed to pay 2.5 billion won in local government fees in April 2023, which is a condition for continued support for special evaluations of research and development projects. Although time was given until November 23 as a conditional acceptance, the city repeatedly failed to pay the promised local government fees of 6 billion won. Ultimatel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judged that Busan City had no will to pursue it, and the city was notified of the suspension of support on December 1 of last year,” She pointed out.

 

She continued, “Although it has already passed the central investment review of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in October 2023, it was revealed that Busan City did not reflect all project items in the 2023 supplementary budget and this year’s budget.”

 

"In Mayor Park Hyeong-jun's system, new industries and new technologies are put forward in various policies to the extent that the word innovation has become commonplace, but in reality, even given R&D tasks are being given up under the excuse of budget. Mayor Park Hyeong-jun's show-style innovation needs improvement. “ she reprimanded.

 

City Councilor Kim Gwang-myeong (Nam-gu 4, Strategy and Finance) called for the speedy implementation of the borderline intelligence youth self-reliance policy. He pointed out, “Despite suggesting policy alternatives for borderline intellectuals last year and enacting a supporting ordinance, Busan City is not allocating a budget for related projects.”

 

He continued, “Young people with borderline intelligence who are preparing for self-reliance have difficulties starting from the career planning process due to low cognitive ability and lack of social skills, and their employment is unstable even after employment due to lack of social skills such as stress management and interpersonal skills. Also, because they are vulnerable to crime, when combined with employment instability, it can lead to mental problems such as anxiety, depression, and isolation, which ultimately acts as a very large barrier to their ability to play a role as a member of society.”

 

In addition, he proposed four policies: ▲Urgent budget allocation for fact-finding surveys, ▲ Preparation of a plan to establish a 'Borderline Intelligence Support Center', a support organization for customized self-reliance programs and related services for each life cycle, and ▲Enable career exploration and vocational training starting from adolescence. nurturing professional manpower and immediately deploying them to related projects, providing work experience opportunities through collaboration between Busan City and private companies such as social economy enterprises, and discovering related public job projects to enable work attitude and social skills training.

 

The next 319th extraordinary meeting is scheduled to open for 11 days from Monday, March 4 to Thursday, March 14.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