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힘 부산 후보자 "범죄.종북 세력, 민주당 200석 입법 독재, 방탄국회 막고, 힘 모아 달라"호소

"다시 조국사태와 이재명 방탄국회로 돌아가지 않도록 꼭 막아달라"..."특검과 탄핵 남발, 정부와 국민의힘 발목잡아"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4/09 [17:13]

국힘 부산 후보자 "범죄.종북 세력, 민주당 200석 입법 독재, 방탄국회 막고, 힘 모아 달라"호소

"다시 조국사태와 이재명 방탄국회로 돌아가지 않도록 꼭 막아달라"..."특검과 탄핵 남발, 정부와 국민의힘 발목잡아"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4/04/09 [17:13]

 

▲ 국민의힘 부산 국회의원 후보자 일동은 선거를 하루 앞둔 9일 오전 부산시청 앞에서 큰 절을 올리며 대국민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국민의힘 부산 국회의원 후보자 일동은 선거를 하루 앞둔 9일 대국민 지지를 호소했다.

 

서병수·조경태 총괄선대위원장 및 이헌승 공동선대위원장을 비롯한 부산 후보자들은 이날 오전 부산시청 앞 시민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범죄세력과 종북세력으로부터 대한민국을 보호하기 위해 꼭 국민의힘에 투표해달라"면서 "조국사태 때와 같이 불공정이 난무하고 법치가 무너지는 나라, 그런 대한민국을 막기 위해 국민의힘에 힘을 모아주시라"고 호소했다.

.

이들은 "더불어민주당은 벌써 200석 운운하며 독재가 가능한 대한민국을 꿈꾸고 있다."며 "꼭 투표에 참여해주시고, 저들이 꿈꾸는 독재에 맞서 견제할 수 있고, 의회민주주의,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을 지켜낼 힘을 모아 주시라"고 거듭 읍소했다.

 

이어 "다시 조국사태와 이재명 방탄국회로 돌아가지 않도록 꼭 막아달라"면서 "국회 다수석을 차지한 민주당이 정부의 발목을 잡고, 우리의 민생 법안에 대해서는 사사건건 다 막았으며, 정부가 전혀 일을 하지 못하게 만들었다. 이재명 대표만을 위한 방탄 국회로 변모하고 말았다."라고 비판했다.

 

국힘 후보자들은 "민생을 논하지는 못할망정, 각종 특검과 탄핵을 남발하며 정부와 국민의힘의 발목을 잡았고 정작 자신들의 범죄·막말에 대해서는 전혀 책임지지 않았다."라며 "또 불과 2년 전에 대한민국을 떠들썩하게 만든 조국이 본인의 이름을 내세운 정당을 만들어 정부를 심판한다고 한다. 최소한의 상식과 양심도 없는 이런 사람들이 국민의 대표하고, 국민을 대변한다는 것"이라며 민주당의 입법 독재에 대해 맹비난했다.

 

이들은 "잘못된 것을 바로잡다보니, 주변을 둘러보지 못했고, 국민들이 꾸짖는 목소리를 듣지 못했다."면서 "그럼에도 부디 우리 국민의힘에 투표해주시고, 민주당의 입법 독재와 방탄국회를 막아주시라"고 간곡히 요청했다.

 

▲ 국민의힘 부산 국회의원 후보자 일동은 선거를 하루 앞둔 9일 시청앞 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국민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그러면서 지난 문재인 정권 당시, 소득주도성장과 기업 죽이기, 탈원전 등으로 집값 폭등에, 물가·전기료는 인상 등의 어려웠던 경제에 대해 언급하며 "국민의힘 부산 후보자 일동은 부산을 위해 해야될 일이 너무나 많다. 21대 국회에서 민주당의 반대로 하지 못한 ‘산업은행 본사 부산이전'을 22대에서는 반드시 해내야한다. 또한, ‘글로벌 허브도시 부산’, ‘가덕신공항 조기개항’, ‘경부선 철도 지하화’ 등 부산의 미래를 위한 사업과 정책, 22대에서는 반드시 해내야한다."라며 지지를 간곡히 호소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ll People Power Party candidates for the Busan National Assembly appealed for public support on the 9th, a day before the election.

 

Busan candidates, including general election committee chairs Seo Byeong-soo and Cho Kyung-tae and joint campaign committee chairmen Lee Heon-seung, held a press conference at the Citizens Square in front of Busan City Hall this morning and said, "Please be sure to vote for the People Power Party to protect the Republic of Korea from criminal forces and pro-North Korea forces. and Please join forces with the people to prevent the Republic of Korea from becoming a country where injustice is rampant and the rule of law is collapsing, as it was during the Cho Kuk Incident,”

.

They said,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is already dreaming of a Republic of Korea where dictatorship is possible, boasting 200 seats. and they repeatedly appealed. “Please participate in the vote, and gather the strength to check against the dictatorship they dream of and to protect parliamentary democracy, liberal democracy, and the Republic of Korea,” 

 

They continued, "Please make sure to prevent us from returning to the Cho Kuk incident and Lee Jae-myeong's bulletproof National Assembly, The Democratic Party, which holds the majority of seats in the National Assembly, is holding the government back, blocking every single bill for our people's livelihood, and the government is not doing anything at all." and they also criticized, “It has turned into a bulletproof National Assembly just for Representative Lee Jae-myung.”

 

"Although they cannot discuss the people's livelihood, they have hindered the government and the People Power Party by abusing various special prosecutions and impeachments, and have not taken responsibility for their own crimes and abusive language at all. Also, just two years ago, It is said that Cho Kuk, who created an uproar in the Republic of Korea, is judging the government by creating a political party in his name. These people, who do not have even the slightest common sense and conscience, represent the people and represent the people," The People Power Party candidates fiercely criticized the Democratic Party's legislative dictatorship.

 

They said, “As we were trying to correct what was wrong, we were unable to look around and hear the voices of the people scolding us.” and the Busan candidates earnestly requested, “Nevertheless, please vote for our People Power Party and prevent the Democratic Party’s legislative dictatorship and bulletproof National Assembly.” 

 

Meanwhile, the Busan candidates mentioned the difficult economy during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with housing prices soaring due to income-led growth, killing of companies, and nuclear phase-out, and rising prices and electricity bills." they earnestly appealed for support, saying "There are so many things that the People Power Party's Busan candidates must do for Busan. The 'relocation of Korea Development Bank's headquarters to Busan,' which could not be done in the 21st National Assembly due to opposition from the Democratic Party, must be accomplished in the 22nd National Assembly. In addition, 'Busan is a global hub city.' ', 'Early opening of Gadeok New Airport', 'Gyeongbu Line underground railway', etc. Projects and policies for the future of Busan must be accomplished in the 22nd generation,"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