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대망의 700회, 멤버들 “1000회까지 가자”..역대급 위기 단체 미션?

평소보다 5분 앞당겨진 오는 14일 일요일 오후 6시 10분 방송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4/04/12 [15:45]

‘런닝맨’ 대망의 700회, 멤버들 “1000회까지 가자”..역대급 위기 단체 미션?

평소보다 5분 앞당겨진 오는 14일 일요일 오후 6시 10분 방송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4/04/12 [15:45]

▲ ‘런닝맨’ 700회 <사진출처=SBS>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SBS는 12일 “‘런닝맨’이 대망의 700회를 맞이한다”고 밝혔다.

 

최근 진행된 ‘런닝맨’ 700회 녹화에서 멤버들은 “700회까지 오는 게 쉽지 않았다”, “1000회까지 가자!”라고 서로에게 격려하며 국내 최장수 버라이어티 ‘런닝맨’의 700회를 기념했다.

 

이어 700만 원의 상금을 지켜야 하는 단체 미션과 마주했고, 실패할 때 마다 금액이 점점 줄어드는 룰이 주어졌다. 멤버들은 “우리는 안 무너져!”라며 단합해 텐션을 끌어올렸다.

 

역대급 단체 미션의 정체를 확인한 멤버들은 “심장이 터질 것 같다”, “그냥 번지 점프를 할게”, “700회도 쉽지 않네...”며 파이팅 넘치던 모습과 달리 겁을 먹었지만, 700만 원 상금을 지키겠다는 일념하에 한 명씩 미션에 도전했다. 

 

멤버들의 계속되는 주춤거림과 끝없는 ‘고성방가’로 위기를 맞이했지만, ‘런닝맨 에이스’ 유재석과 김종국이 구원투수로 등판하며 분위기를 끌어올렸고, 지켜보던 멤버들은 “오늘 눈물 난다. 뭐만 해도 감동적이다”, “오늘 일낸다!!!”라며 감탄을 보내 눈길을 끌었다.

 

과연 멤버들은 700만 원의 상금을 지켜낼 수 있을지 이번주 ‘런닝맨’은 700회를 기념해 평소보다 5분 앞당겨진 오는 14일 일요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long-awaited 700th episode of ‘Running Man’, members “Let’s go to the 1000th episode”… The most critical group mission ever?

 

It will be broadcast at 6:10 PM on Sunday the 14th, 5 minutes earlier than usual.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SBS announced on the 12th, “‘Running Man’ is celebrating its long-awaited 700th episode.”

 

In the recent recording of the 700th episode of ‘Running Man,’ the members encouraged each other by saying, “It wasn’t easy to get to episode 700,” and “Let’s go to episode 1,000!” to commemorate the 700th episode of ‘Running Man,’ the longest-running variety show in Korea.

 

Next, they were faced with a group mission to protect the prize money of 7 million won, and were given a rule that the amount gradually decreased each time they failed. The members raised the tension by uniting and saying, “We will not collapse!”

 

The members who confirmed the identity of the unprecedented group mission were scared, saying, “I feel like my heart will explode,” “I’ll just bungee jump,” and “700 times isn’t easy...” Unlike their fighting appearance, they were scared, but they won 7 million won. With the sole intention of protecting the prize money, each person took on the mission one by one.

 

Although the members faced a crisis due to their continued hesitation and endless ‘loud singing’, ‘Running Man Aces’ Yoo Jae-seok and Kim Jong-kook took the mound as relief pitchers to lift the mood, and the members who were watching said, “I’m crying today.” He drew attention by exclaiming, “No matter what I do, I’m impressed” and “I’m working today!!!”

 

Will the members be able to protect the prize money of 7 million won? This week's 'Running Man' will be broadcast at 6:10 pm on Sunday the 14th, 5 minutes earlier than usual, to commemorate the 700th episode.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