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대 부산시자치경찰위원 7명 인선 완료 공식 출범...위원장에 김철준 부산외대 교수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5/03 [18:30]

제2대 부산시자치경찰위원 7명 인선 완료 공식 출범...위원장에 김철준 부산외대 교수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4/05/03 [18:30]

▲ 3일 오전 시청 의전실에서 열린 제2대 부산광역시자치경찰위원회 위원 임명장 수여식에서 김철준(부산외국어대, 경찰행정학과) 교수를 위원장에 임명하고, 위원장을 포함한 위원 7명의 인선을 완료했다. /부산시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제2대 부산광역시자치경찰위원회가 3일 위원장 등 임명장 수여식을 갖고 공식 출범했다.

 

이날 오전 시청 의전실에서 열린 제2대 부산광역시자치경찰위원회 위원 임명장 수여식에서 김철준(부산외국어대, 경찰행정학과) 교수를 위원장에 임명하고, 위원장을 포함한 위원 7명의 인선을 완료했다.

 

위원회는 부산형 자치경찰분야 정책수립 및 추진 등을 총괄하고 자치경찰사무에 대해 부산경찰청장을 지휘·감독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제2대 위원회는 이날 위원 임명 절차를 거쳐 공식적인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며, 조속한 시일내 제1회 회의를 개최해 자치경찰위원회 사무국장을 겸임하는 상임위원을 선발할 계획이다

 

김철준 신임 위원장은 경찰대학교 3기로 28년간 경찰공무원으로 재직하며, 해운대·금정경찰서장, 부산경찰청 차장 등을 역임했다. 그는 재직 시 생활안전, 청소년, 교통 등 자치경찰 분야를 포함한 부산경찰행정 전반에 걸쳐 풍부한 경험과 전문 지식을 갖추고 있어 자치경찰위원장으로 적합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위원장을 제외한 나머지 위원 6명은 이상준 변호사·정민혜 인권 전문 변호사(시의회 추천), 박영인 전 창진초등학교 교장(시교육감 추천), 김선옥 변호사(국가경찰위원회 추천), 박은희 변호사·김성식 전 부산경찰청 경무과장(위원추천위원회 추천)으로 구성됐다. 

 

▲ 박형준(우측) 부산시장이 김철(좌측) 신임 위원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부산시  © 배종태 기자

 

위원 7명 중 3명은 여성 위원으로 구성했다. 여성 위원이 없었던 초대 위원회에 비해 여성 위원을 대폭 늘려 성비 균형 확보와 전문성을 강화했다. 제2대 위원의 임기는 오늘부터 3년(2024년5월 3일~2027년 5월 2일)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The 2nd Busan Metropolitan Autonomous Police Committee was officially launched on the 3rd with an appointment ceremony for the chairman and others.

 

At the 2nd Busan Metropolitan Autonomous Police Committee member appointment ceremony held at the City Hall Protocol Room this morning, Professor Kim Cheol-jun (Busan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Department of Police Administration) was appointed as chairman, and the appointment of seven members, including the chairman, was completed.

 

The committee will oversee the establishment and promotion of policies in the Busan-type autonomous police field and direct and supervise the Busan Police Agency Commissioner regarding autonomous police affairs. The 2nd Committee is scheduled to begin its official activities through the member appointment process on this day, and plans to hold its first meeting as soon as possible to select a standing member who will also serve as the Secretary-General of the Autonomous Police Committee.

 

The new chairman, Kim Cheol-jun, is a member of the third class of the National Police University and served as a police officer for 28 years, serving as chief of Haeundae and Geumjeong police stations and deputy chief of the Busan Police Agency. During his time in office, he has extensive experience and expertise in the overall Busan police administration, including autonomous police fields such as life safety, youth, and traffic, and is evaluated as being suitable as the chairman of the autonomous police committee.

 

Meanwhile, excluding the chairman, the remaining six members are lawyer Lee Sang-jun, human rights lawyer Jeong Min-hye (recommended by the city council), Park Young-in, former principal of Changjin Elementary School (recommended by the city superintendent of education), lawyer Kim Seon-ok (recommended by the National Police Commission), lawyer Park Eun-hee, and former Busan Metropolitan Police Agency police chief Seong-sik Kim. It is composed of (recommended by the member recommendation committee).

 

Three out of seven members were female. Compared to the first committee, which had no female members, the number of female members was significantly increased to ensure gender balance and strengthen expertise. The term of office for the second member is three years from today (May 3, 2024 to May 2, 2027).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