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준 부산시장 유럽 3개도시 순방...상생과 협력 모색 등 도시외교 활동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5/20 [11:19]

박형준 부산시장 유럽 3개도시 순방...상생과 협력 모색 등 도시외교 활동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4/05/20 [11:19]

 

▲ 사진은 이탈리아 제노아 시 전경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박형준 부산시장이 스페인 바르셀로나, 마드리드, 이탈리아 제노아 등 유럽 3개 도시 순방길에 올랐다.

 

19~ 24일까지 5박 7일 동안 진행되는 이번 순방에서 박형준 시장은 이탈리아 제노바시와의 신규 우호협력도시 체결을 시작으로 자매도시 바르셀로나와의 관계를 강화한다. 아울러, 실질 문화·경제교류를 촉진하며, 부산과 스페인 지자체 간 상생과 협력의 기회를 모색하는 것을 목표로 도시외교 활동을 펼친다.

 

박 시장은 이번 순방에서 ▲부산시-이탈리아 제노바시 간 우호협력도시 협정 체결 ▲부산-바르셀로나 자매결연 41주년 계기, 자매도시 관계 강화 공동선언 ▲부산시립미술관-바르셀로나현대미술관 등 3개의 스페인 문화예술기관 간 업무협약 체결 ▲부산시-세계관광기구(UN Tourism) 공동협력 의향서 체결 ▲부산-마드리드 경제·투자 협력 포럼 개최 ▲마드리드시 시장과의 교류·협력 논의 등의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20일(월) 오전, 박 시장은 마르코 부찌 제노바시장과의 면담을 통해 해양·항만뿐 아니라 투자통상, 관광, 문화, 예술, 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방안을 논의한다. 또한 이날 오후 제노바항만청을 방문해 항만협력을 논의하고 매년 200만 명 이상의 크루즈 승객이 이용하는 제노바항의 크루즈 터미널 시설을 둘러볼 예정이다.

 

부산시의 이탈리아 첫 번째 우호협력도시가 될 제노바시는 이탈리아 북부 리구리아지역에 위치하고 있다. 극동지역에서 수에즈 운하를 통과해 유럽으로 도착하는 효율적인 항로를 가지고 있어 전통적으로 지중해 해운의 중심 거점(허브)으로 발전해 온 항만도시다.

 

21일(화)에는, 바르셀로나시청을 방문해 자우마 콜보니 바르셀로나 시장과 면담하고, 자매도시 관계 강화 공동선언문 서명 등을 통해 지난 1983년 자매결연 체결 후 40년간 이어져 온 따뜻한 우정을 한층 더 강화할 예정이다. 

 

특히, 바르셀로나와 디지털 혁신, 예술․문화콘텐츠 등 신규 협력사업을 발굴하고 추진하는 데 노력할 계획이다. 아울러, 이날 오후 현지에서 부산시립미술관은 스페인 문화예술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시가 추진 중인 ‘미술 문화 클러스터 : 이기대 문화예술공원’ 조성, 부산시립미술관 재개관 등과 관련한 많은 교류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22일(수) 오후에는 바르셀로나상공회의소를 방문해 스페인 국내총생산(GDP)의 20퍼센트(%) 이상을 차지하는, 이른바 '남유럽의 경제 모터'라 불리는 바르셀로나를 비롯한 카탈루냐지방과의 경제협력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23일(목) 오전에는 유엔(UN) 산하 관광 분야 국제적인 선도기구인 세계관광기구(UN Tourism)와 협력사업 추진을 통해 국제관광도시 부산의 기반을 확충하기 위한 공동협력 의향서를 체결한다.

 

같은 날 오후에는 마드리드상공회의소에서 부산-마드리드 경제·투자 협력 포럼에 참석한다. 박 시장은 이날 포럼에서 “도시 기반시설(인프라), 관광, 고부가가치 산업 등에서 강점을 가지고 있는 부산과 마드리드 간 경제적 성장을 가속화 할 수 있는 다양할 기회를 모색하길 기대한다”라고 전할 예정이다.

 

24일(금) 오전, 박 시장은 스페인의 수도이자 아름다운 자연과 역사, 세계적인 축구 클럽의 도시 마드리드시 시장 호세 루이스 마르티네즈-알메이다와 만나 전날 개최된 경제협력 포럼에 이어 부산지역 기업의 마드리드 진출 도움을 부탁하며, 부산-마드리드 간 문화·경제 교류의 시발점을 내딛는 계기로 삼을 예정이다.

 

박형준 시장이 이번 순방을 통해 이탈리아 서부 리구리아해 항만청 사무총장, 바르셀로나상공회의소 및 마드리드상공회의소 회장, 세계관광기구 사무차장, 마드리드 주요 기업가, 스페인 주요 문화예술기관장, 이탈리아 및 스페인 주재 외교단 등의 인사를 만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usan Mayor Park Hyeong-jun is on a tour of three European cities, including Barcelona and Madrid in Spain and Genoa in Italy.

 

During this trip, which will last 5 nights and 7 days from the 19th to the 24th, Mayor Park Hyeong-joon will strengthen relations with his sister city Barcelona, starting with the signing of a new city of friendship and cooperation with the city of Genoa, Italy.

 

In addition, city diplomacy activities will be carried out with the goal of promoting substantive cultural and economic exchanges and seeking opportunities for coexistence and cooperation between Busan and Spanish local governments.

 

During this visit, Mayor Park will sign ▲a friendly cooperation city agreement between Busan and Genoa, Italy ▲joint declaration to strengthen sister city relations on the occasion of the 41st anniversary of the Busan-Barcelona sisterhood relationship ▲three Spanish culture and arts institutions, including the Busan Museum of Art and the Barcelona Museum of Contemporary Art, etc. The schedule includes signing a business agreement ▲ signing a letter of intent for joint cooperation between Busan and the World Tourism Organization (UN Tourism) ▲holding a Busan-Madrid economic and investment cooperation forum ▲ discussing exchange and cooperation with the mayor of Madrid.

 

On the morning of the 20th (Monday), Mayor Park will meet with Genoa Mayor Marco Bucci to discuss cooperation measures in various fields such as maritime and ports, as well as investment and trade, tourism, culture, arts, and sports. Additionally, they plan to visit the Genoa Port Authority this afternoon to discuss port cooperation and tour the cruise terminal facilities at the Port of Genoa, which is used by more than 2 million cruise passengers every year.

 

Genoa City, which will become Busan's first friendly and cooperative city in Italy, is located in the Liguria region of northern Italy. It is a port city that has traditionally developed into a central hub for Mediterranean shipping as it has an efficient route from the Far East to Europe via the Suez Canal.

 

On the 21st (Tuesday), Mayor Park plan to visit Barcelona City Hall, meet with Barcelona Mayor Jauma Colboni, and sign a joint declaration to strengthen sister city relations, further strengthening the warm friendship that has continued for 40 years since the sister city agreement was signed in 1983. .

 

In particular, Busan city plan to strive to discover and promote new cooperative projects with Barcelona, such as digital innovation and art and cultural content. In addition, on the afternoon of this day, the Busan Museum of Art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a Spanish culture and arts institution and plans to promote many exchange projects related to the creation of the 'Art and Culture Cluster: Igidae Culture and Arts Park', which is being promoted by the city, and the reopening of the Busan Museum of Art. .

 

On the afternoon of the 22nd (Wednesday), Mayor Park will visit the Barcelona Chamber of Commerce and discuss economic cooperation with Catalonia, including Barcelona, the so-called 'economic motor of Southern Europe', which accounts for more than 20% of Spain's gross domestic product (GDP). Is expected.

 

On the morning of the 23rd (Thursday), a letter of intent for joint cooperation will be signed with the World Tourism Organization (UN Tourism), an international leading organization in the field of tourism under the United Nations (UN), to expand the foundation of Busan as an international tourist city through cooperation projects.

 

On the afternoon of the same day, he will attend the Busan-Madrid Economic and Investment Cooperation Forum at the Madrid Chamber of Commerce and Industry. Mayor Park plans to say at the forum that day, “I look forward to exploring various opportunities to accelerate economic growth between Busan and Madrid, which have strengths in urban infrastructure, tourism, and high value-added industries.”

 

On the morning of the 24th (Friday), Mayor Park will meet with Mayor Jose Luis Martinez-Almeida of Madrid, the capital of Spain, a city with beautiful nature, history, and a world-class soccer club, and offered help for companies in Busan to advance into Madrid following the economic cooperation forum held the previous day. We hope to use this as an opportunity to start cultural and economic exchanges between Busan and Madrid.

 

During this visit, Mayor Park Hyeong-joon is supposewd to meet the Secretary General of the Ligurian Sea Port Authority in Western Italy, the Presidents of the Barcelona Chamber of Commerce and the Madrid Chamber of Commerce, the Deputy Secretary-General of the World Tourism Organization, major businessmen in Madrid, heads of major Spanish culture and arts institutions, and the diplomatic corps stationed in Italy and Spain.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