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티: 여왕의 귀환’ 김남주, 고혜란 역 선택 이유는?..궁금증 증폭

이남경 기자 | 기사입력 2018/01/26 [17:44]

‘미스티: 여왕의 귀환’ 김남주, 고혜란 역 선택 이유는?..궁금증 증폭

이남경 기자 | 입력 : 2018/01/26 [17:44]

▲ ‘미스티: 여왕의 귀환’ 김남주 지진희 <사진출처=JTBC>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이남경 기자=
오는 2월 2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JTBC 금토드라마 ‘미스티’가 스페셜 방송으로 시청자를 미리 찾아간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스페셜 방송 ‘미스티: 여왕의 귀환’에서는 ‘미스티’의 두 주연배우인 김남주와 지진희가 직접 출연해 입담을 과시할 예정이다. 

 

김남주는 ‘미스티: 여왕의 귀환’에서 6년 만의 복귀작으로 드라마 ‘미스티’를 선택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털어놨다.

 

남편 김승우의 추천으로 처음 ‘미스티’의 대본을 읽었다고 밝힌 김남주는, “다른 드라마의 역할들은 내가 안 하게 되더라도 어쩔 수 없다고 생각했었는데, ‘미스티’의 고혜란 역을 놓치게 되면 샘을 넘어서 화가 날 것 같았다”고 솔직한 심정을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극중 고혜란 역이 “성공을 위해 처절하게 사는 모습이 과거의 나와 닮았다”고 밝히며 자신이 맡은 캐릭터에 각별한 애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김남주는 그 외에도 최정상 앵커로 변신하기 위한 준비과정과 극중 패션 스타일링, 촬영 현장 비하인드 스토리 등을 털어놓으며, 그동안 어디서도 볼 수 없던 솔직한 모습을 선보였다는 후문.

 

한편, 지진희는 ‘미스티’의 촬영 현장에서 본인이 분위기 메이커를 맡고 있다고 자신만만하게 밝혔지만, 김남주의 동의를 구하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현장 분위기를 상세하게 고발하기 위해 ‘몰래 온 손님’이 깜짝 등장해 두 주연배우를 놀라게 했다고. 구체적인 내용은 오는 27일 오후 10시 50분 확인 가능하다. 

 

brnstar@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