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원, 비주얼 논란에 “얼굴 붓고 컨디션 안 좋아..이젠 나도 나이가 있어”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06/24 [13:36]

강동원, 비주얼 논란에 “얼굴 붓고 컨디션 안 좋아..이젠 나도 나이가 있어”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0/06/24 [13:36]

▲ 강동원, 생애 첫 유튜브 라이브 진행 <사진출처=모노튜브>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강동원이 유튜브 라이브로 깜짝 등장, 적극적인 소통으로 팬심을 폭격했다.

 

강동원이 유튜브 채널 ‘모노튜브’를 통해 생애 첫 유투브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지난 20일 진행된 강동원의 라이브 방송은 인물에 대한 특별한 예고 없이 시작됐음에도 불구, 순식간에 2천여 명의 접속자가 몰렸다.

 

화보 촬영 현장에서 장발 스타일로 변신한 강동원이 모습을 드러내자 “미치겠다, 라이브 실화냐”, “극락이 따로 없다”, “장발을 법으로 지정해라”, “옷 소화력 무엇, 비율 무엇”, “화보 빨리 풀어주세요” 등 실시간 댓글창이 뜨겁게 달아올랐다.
 
무엇보다 강동원은 화보 촬영 후 이어진 라이브 인터뷰에서 영화 ‘반도’ 제작발표회에서 불거진 ‘비주얼 논란’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강동원은 “그날 얼굴이 붓기도 했고, 컨디션이 안 좋기도 했어요. 이젠 저도 나이가 있는데, 이럴 때도 있고 저럴 때도 있는 거죠”라며 너털웃음을 짓는 등 쿨한 반응을 보였다.

 

MBTI를 묻는 질문에는 ‘INTJ’라고 답했다. ‘상투적이고 뻔한 잡담을 꺼려 한다’는 성향에 관련해서는 “농담을 많이 하긴 하지만 대체적으로 할 말만 하는 편”이라며 공감했다.

 

많은 화제를 낳았던 자신의 브이로그(모노튜브 ‘강동원&친구들’) 속 ‘주접 댓글’을 읽을 때는 “돈 벌어서 갑부가 되면 오빠 영화에 투자하겠다”는 댓글에 “투자자가 되신다면 수익률이 많이 날 수 있게 열심히 해보겠습니다”라고 재치 있게 덧붙이기도 했다.

 

라이브의 꽃인 실시간 댓글 소통에서는 ‘요즘의 취미’에 대해 “야구 보는 맛에 살아요. 본가가 창원이라 NC다이노스의 팬”이라고 답하고, “형은 언제 늙어요?”라는 질문에 “저도 점점 힘들어지고 있어요”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자신의 ‘최애 냉면집’을 스스럼없이 추천하는가 하면, 영화 ‘반도’를 홍보하면서는 “반도 이 영화, 도랐네”라는 2행시를 선보이는 등 한층 편안해진 면모로 팬들의 환호를 연신 이끌어냈다.

 

마지막으로 강동원은 “모두가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데 여러분도, 저도 힘내서 극복해요, 잘 헤쳐 나갔으면 좋겠어요”라는 진심을 전한 후 라이브를 마무리했다.

 

한편, 강동원의 라이브 영상을 생생하게 느낄 수 있는 무편집 풀버전은 유튜브 라이프&스타일 채널 ‘모노튜브’에서 확인 가능하다.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