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금정구, 전구민 최대 1000만 원까지 보장 구민안전보험 시행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1/11 [11:21]

부산 금정구, 전구민 최대 1000만 원까지 보장 구민안전보험 시행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1/01/11 [11:21]

▲ 부산 금정구청 전경  © 배종태 기자


부산 금정구는 국내에서 발생한 각종 재난이나 사고로 신체적 피해를 입은 구민에게 최대 1000만 원까지 보장하는 구민안전보험을 오는 11일부터 시행한다.

 

이 보험은 금정구에서 보험료를 전액 부담하여 각종 자연재해, 사회 재난, 범죄피해 등으로 사망하거나 후유장해를 입은 구민에게 보험금을 지급하는 제도다.


보장 내용은 ▶자연재해사망 ▶폭발‧화재‧붕괴 상해사망이나 상해후유장해 ▶대중교통 이용 중 상해사망이나 상해후유장해 ▶뺑소니 무보험차 상해사망이나 상해후유장해 ▶강도 상해사망이나 상해후유장해 ▶익사사고사망 ▶의료사고 법률비용 지원 ▶스쿨존 교통사고 부상치료비 ▶가스사망사고 또는 상해후유장해 등 18개 항목이다. 특히 코로나19 확진 등으로 사망할 경우에도 최대 500만 원까지 지급받을 수 있다.
  
보장 대상은 외국인을 포함해 금정구에 등록되어 있는 모든 구민이며 별도 절차 없이 자동 가입, 전출 시 해지된다. 보장 기간은 오는 11일부터 2022년 1월 10일까지로 1년이다. 사고 발생 시 피해자 또는 법정상속인이 구비서류를 갖추고 보험사에 청구하면 된다. 청구는 사고일로부터 3년 이내까지다. 타 보험 가입 여부와 관계없이 중복 보상도 가능하다.
  
정미영 구청장은 “구민안전보험 도입으로 예상치 못한 사고를 당했을 때 구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안전장치를 마련함으로써 피해를 입은 구민의 생활안정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eumjeong-gu, Busan, will take effect on the 11th, starting on the 11th, to guarantee up to 10 million won to residents who have suffered physical damage due to various disasters or accidents in Korea.


This insurance is a system in which Geumjeong-gu pays the full amount of insurance premiums to pay insurance money to residents who have died or suffered from damage due to various natural disasters, social disasters, and crimes.


Coverage is: ▶ Natural disaster death ▶ Explosion, fire, collapse Injury death or post-injury disability ▶ Injury death or post-injury disability while using public transportation ▶ Hit-and-run uninsured car injury death or post-injury disability ▶ Robbery death or disability post-injury ▶ Drowning accident Death ▶ Medical Accident Legal Expense Support ▶ School Zone Traffic Accident Injury Treatment Fee ▶ Gas Death Accident or Disability After Injury, etc. 18 items.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death due to a confirmed corona 19, etc., up to 5 million won can be paid.
  
Guaranteed subjects are all residents registered in Geumjeong-gu, including foreigners, and will be canceled if they automatically join or move out without any separate procedure. The warranty period is one year from the 11th to January 10th, 2022. In the event of an accident, the victim or a legal heir can request the insurance company with the required documents. Claims are made within 3 years from the date of the accident. Regardless of whether or not you have other insurance, you can also get duplicate compensation.
  
Ward Mayor Jeong Mi-young said, "We expect that the introduction of the resident safety insurance will contribute to the stabilization of life of the affected residents by providing a safety device that can provide practical assistance to residents in the event of an unexpected acciden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금정구 안전보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