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억원대 해외 도박사이트 운영 일당 5명 검거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3/25 [10:09]

1,000억원대 해외 도박사이트 운영 일당 5명 검거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1/03/25 [10:09]

▲사진은 경찰이 현장에서 압수한 범죄 수익금 18억 6천만원이다/부산경찰청  © 배종태 기자


1,000억원대 해외 도박사이트 운영 일당 5명이 검거됐다.

 

부산경찰청은 해외에 서버를 두고 필리핀 및 국내 사무실에서 약 1,000억원대 불법 스포츠 도박사이트를 운영한 혐의로 운영자 5명을 검거하고, 주범 A 씨(40대) 등 4명을 구속하고 1명을 형사입건했다. 또 잠적한 공범 2명에 대해서 계속 수사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주범 A씨 등 7명은, 201년 6월부터 올해 3월까지 중국에 도박 서버와 일본에 경유지 서버를 두고 필리핀, 한국 등지에 도박 운영 사무실을 차렸다.

 

이들은 도박 홍보사이트를 통해 회원 약 1,800명을 모집, 이를 상대로 약 1,000억원대 불법 스포츠 도박사이트를 운영하며, 수 십억원의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서로 사회 선후배 관계로, 도박사이트로 돈을 벌 수 있다는 생각에 친형제(B와 C 씨, D와 E 씨)까지 끌어 들여 운영에 가담한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30대 E 씨는 해외 국적을 취득한 상태에서 코로나19로 국내에 머무르던 중 친형 D 씨(미검)의 제안에 범행에 가담한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은 국내 운영 사무실 및 은신처를 압수수색하던 중 여행용 캐리어 가방에 숨겨진 현금 14억원(5만원권, 28,000매), 차량, 금고 등에서 현금 약 4억 6천만원 등 총 18억 6천만원을 범죄수익금으로 현장에서 압수했다.

 

또한 사이트 관리를 맡은 잠적한 공범 2명과 함께 이들에게 도박사이트 프로그램을 개발·유통해준 일당도 계속 추적수사 중이다.

 

경찰은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활동이 지속됨에 따라 불법도박사이트가 극성을 부릴 것으로 판단한다"며 "올해 3월부터 10월말까지 전국적으로 집중 단속중이며, 앞으로 범인 검거와 함께 범죄수익에 대해서 철저히 환수 조치하여 재범 의지를 차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경찰은 "불법 도박사이트를 이용한 행위자들에 대해서도 엄정단속할 것"이라며 "단순 도박행위도 중하게 처벌 받을 수 있으므로 각별한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Five people were arrested per day for operating overseas gambling sites worth 100 billion won.

 

The Busan Police Agency arrested 5 operators on charges of operating illegal sports gambling sites for about 100 billion won in Philippine and domestic offices with servers overseas, arresting 4 people, including A (40s), and one criminal. It was built. In addition, the investigation continues on the two hidden accomplices.

 

According to the police, 7 people, including the main offender A, set up gambling operation offices in the Philippines and Korea, with a gambling server in China and a stopover server in Japan from June 201 to March this year.

 

They recruit about 1,800 members through a gambling promotion site, operate an illegal sports gambling site for about 100 billion won, and are accused of taking billions of unfair profits.

 

They were found to have participated in the management by bringing their siblings (B and C, D and E) to the idea that they could earn money through gambling sites because of their relationship with seniors and juniors in society.

 

In particular, it was found that E in his 30s, while staying in Korea with Corona 19 while acquiring overseas nationality, participated in the crime at the suggestion of his brother D (uncensored).

 

During the seizure and search of domestic operating offices and hideouts, the police spent a total of 1.86 billion won as crime proceeds, including 1.4 billion won in cash (50,000 won, 28,000 sheets) hidden in a travel carrier bag, and about 460 million won in cash from vehicles and safes. Confiscated.

 

In addition, the gang, who developed and distributed gambling site programs to them, along with the two hidden accomplices in charge of the site management, are still under investigation.

 

The police said, "As non-face-to-face activities due to Corona 19 continue, we believe that illegal gambling sites will be polarized." He said, "We plan to block the will of recidivism by taking measures to collect it."

 

In addition, the police said, "We will strict crackdown on actors who use illegal gambling sites," and said, "Because even simple gambling acts can be severely punished, please pay special attention."

 

<Copyright ⓒ Busan Break News Unauthorized reproduction and redistribution prohibite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