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한시 생계지원 신청 10일부터 시작...재산 6억 이하 5만여 가구 대상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5/08 [16:58]

부산시, 한시 생계지원 신청 10일부터 시작...재산 6억 이하 5만여 가구 대상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1/05/08 [16:58]

 

▲ 부산시청 전경     ©배종태 기자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소득감소로 생활고를 겪는 저소득 가구를 위한 한시적 생계지원금 신청이 오는 10일부터 본격 시작된다.

 

부산시는 정부의 한시 생계지원 사업 추진에 맞춰 전담팀(TF)을 구성하고, 원활하고 신속한 지원금 지급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한시 생계지원금은 ▲가구원 중 한 명이라도 2021년 1~5월 근로.사업소득이 2019년 또는 2020년에 비해 감소했고 ▲가구 전체소득의 합이 기준중위소득이 75% 이하이면서 ▲재산이 6억 원 이하인 저소득 가구를 대상으로 한다. 

 

단, 기초생활보장(생계급여).긴급복지(생계지원) 수급가구와 타 코로나19 피해지원사업 대상가구(긴급고용안정지원금.버팀목플러스자금 등)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부산지역 대상 가구는 5만여 가구로 총지원금만 25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급 금액은 가구원 수와 무관하게 가구당 50만 원이며, 지급기준 충족 및 타 지원제도 수급 여부를 확인해 지원 여부를 결정한 후 6월 말 일괄 지급된다. 단, 소규모 농가 등 바우처 30만 원 지급대상 가구는 조건충족 시 차액 20만 원만 지급된다.

 

인터넷과 모바일을 활용한 온라인신청은 오는 10일부터 28일까지 복지로 홈페이지(www.bokjiro.go.kr)에서 휴대전화 본인인증 후 세대주가 신청할 수 있다. 

 

현장 방문 신청의 경우, 오는 17일부터 6월 4일까지 주소지 관할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가능하며 세대주를 비롯한 세대원, 법정 대리인 신청도 가능하다.

 

원활한 신청을 위해 온라인신청은 출생연도 끝자리를 기준으로 한 ‘홀짝제’로 운영되며, 토요일·일요일·공휴일에는 현장 방문 신청은 불가하다.

 

부산시는 주민센터에 전담인력 배치 및 운영비를 지원하며 관련 민원 상담 대응을 위한 전용 콜센터(☎1661-4005)도 운영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시 한계가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