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대 낚시객 태종대 절벽 추락사...위험천만 해안가 낚시 사고 끊이지 않아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5/24 [18:46]

70대 낚시객 태종대 절벽 추락사...위험천만 해안가 낚시 사고 끊이지 않아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1/05/24 [18:46]

▲23일 오후 태종대 해안가 30여m 절벽에서 추락한 70대 낚시객을 출동한 해경이 구조하고 있다./부산해경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위험천만 해안가 절벽에서 낚시객 추락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23일 오후 5시 35분경 부산 태종대 자갈마당 앞에서 70대 낚시객 A 씨가 절벽 사이로 추락해 숨졌다.

 

부산해경에 따르면, A 씨는 낚시를 하던 중 무게중심을 잃고 실족하여 절벽사이에 추락하는 것을 옆에 있던 낚시객이 발견해 신고한 것이다. 출동한 해경은 A 씨를 병원으로 옮겼지만 결국 숨졌다고 전했다.

 

평소에도 강태공들은 태종대 가파른 절벽 아래에서 거센 파도에도 불구하고 위험한 낚시에 열중하고 있다. 또 낚시객들은 한 손에 낚시 장비를 든 채 30여미터 높이 절벽을 밧줄을 타고 오르내리는 등 안전 불감증이 심각하다는 지적이다.

 

▲ 태종대 자갈마당 절벽에서 추락한 낚시객을 출동한 부산해경이 구조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심지어 위험하고 아찔한 절벽에서 구명조끼를 입지도 않고 낚시에 열중하기도 한다. 낚시객들은 해경의 경고 방송도 별로 개의치 않는다. 해안가 곳곳의 방파제도 사고 예방을 이유로 들어갈 수 없지만 울타리를 넘은 낚시객들을 쉽게 찾아볼수 있어 사고를 방지할 수 있는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해경은 “몸의 균형을 잡기 쉽지 않고 갑작스러운 파도에 이끌려,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위험에 노출돼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aution is required as there are constant crashes of anglers on the cliffs of the coast of Danger Bay.

 

At around 5:35 pm on the 23rd, in front of the gravel yard in Taejongdae, Busan, a 70-year-old fisher A crashed through a cliff and died.

 

According to the Busan Maritime Police, angler A lost his center of gravity while fishing and fell among the cliffs, and the next angler found and reported it. Maritime Police who was dispatched, said that the police moved Mr. A to the hospital, but died in the end.

 

Usually, Kang-Tae-gong(anglers) are engaged in dangerous fishing despite the strong waves under the steep cliffs of Taejongdae. In addition, it is pointed out that there is a serious insensitivity to safety, such as climbing up and down a 30-meter-high cliff with fishing equipment in one hand by anglers.

 

Even on dangerous and dizzying cliffs, they don't wear a life jacket and are addicted to fishing. Fishermen don't care much about the warning broadcast of the coastal light. Breakwaters everywhere along the coast cannot be entered for reasons of accident prevention, but it is urgent to prepare measures to prevent accidents as it is easy to find fishermen who have crossed the fence.

 

Maritime Police cautioned."It is not easy to balance your body, and you are exposed to dangers that may lead to accidents, being drawn by sudden wave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해경 태종태 절벽 낚시꾼 추락 사망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