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전기이륜차 638대 구매보조금 지원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7/21 [11:38]

부산시, 전기이륜차 638대 구매보조금 지원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1/07/21 [11:38]

▲ 부산시청 전경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부산시는 전기이륜차 638대를 대상으로 구매보조금을 지원한다

 

구매보조금은 대당 최대 330만 원으로 차종별 차등 지원하고, 이와 별도로 내연기관 이륜차를 사용 폐지 후 전기이륜차를 구매하는 경우, 최대지원액 범위 내에서 20만 원을 추가로 지급한다. 최대지원액은 경형은 150만 원, 소형 260만 원, 중형 290만 원, 대형 330만 원이다.

 

신청 기간은 오는 22일부터 12월 3일까지이나 예산소진 시 조기에 마감될 수 있다. 보조금 지원대상은 ▲경형.소형 등 일반형(23개사, 52종) ▲대형.기타형(6개사, 14종)으로 환경부 전기자동차 통합포탈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청대상은 구매지원 신청일로부터 3개월 이전에 부산시에 주소지를 둔 만 16세 이상 시민과 기업, 법인, 공공기관, 지방공기업 등이다. 보조금 신청은 구매자가 전기이륜차를 구매하면 제작사와 판매점에서 ‘환경부 저공해자동차 구매보조금 지원시스템(www.ev.or.kr)’을 통해 대상 차량에 대한 보조금을 신청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진다.

 

구매지원 대수는 개인은 1대, 개인사업자 2대, 법인.단체는 5대로 제한한다. 취약계층과 다자녀 가구, 미세먼지 개선 효과가 큰 구매자(배달용, 내연기관 이륜차를 폐차하면서 구매하는 자 등)에게는 보급 물량의 10% 이상(65대)을 우선순위 보급한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공고문을 확인하거나 부산시 기후대기과또는 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박형준 시장은 “전기이륜차는 친환경 교통수단이자 산복도로와 아파트 등이 밀집한 지역의 교통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좋은 대안”이라며 “부산이 선도적으로 저탄소 그린도시를 조성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탄소중립 생태계 기반을 마련하는 데에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Busan City will support purchase subsidies for 638 electric two-wheeled vehicles.

 

The subsidy for purchase is up to 3.3 million won per vehicle, and separately, when purchasing an electric two-wheeled vehicle after abolition of the internal combustion engine two-wheeled vehicle, an additional 200,000 won is provided within the maximum subsidy amount. The maximum amount of support is 1.5 million won for the light model, 2.6 million won for the small size, 2.9 million won for the medium size, and 3.3 million won for the large size.

 

The application period is from the 22nd to the 3rd of December, but it may close early if the budget is exhausted. The target of subsidy support is ▲General types such as light and small (23 companies, 52 types) ▲Large and other types (6 companies, 14 types), which can be checked on the Ministry of Environment's integrated electric vehicle portal.

 

The target audience is citizens, corporations, corporations, public institutions, and local public corporations aged 16 and over who have an address in Busan 3 months before the purchase support application date. When a buyer purchases an electric two-wheeled vehicle, the manufacturer and dealer apply for a subsidy for the target vehicle through the ‘Ministry of Environment’s low-emission vehicle purchase subsidy support system (www.ev.or.kr)’.

 

The number of purchase support units is limited to 1 unit for individuals, 2 units for individual businesses, and 5 units for corporations and groups. At least 10% (65 units) of the supply volume will be given priority to the vulnerable class, households with multiple children, and buyers who have a great effect on fine dust improvement (such as those who purchase delivery vehicles and internal combustion engine two-wheeled vehicles while scrapping them).

 

For more information, check the announcement on the Busan City Hall website, or contact the Busan City Climate and Atmospheric Division or call center.

 

Mayor Park Hyung-jun said, “Electric two-wheeled vehicles are an eco-friendly means of transportation and a good alternative to solving traffic problems in areas where mountain roads and apartments are dense. I will do my best to do i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