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부산시 당.정 현장 간담회...'현안 해결지원 및 국비 확보 전략 협의'

" 2030년 부산엑스포의 유치와 성공적인 개최 차질없이 추진"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7/23 [19:21]

국민의힘-부산시 당.정 현장 간담회...'현안 해결지원 및 국비 확보 전략 협의'

" 2030년 부산엑스포의 유치와 성공적인 개최 차질없이 추진"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1/07/23 [19:21]

국민의힘-부산시가 주요 현안 현장 간담회를 열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 부산시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국민의힘과 부산시가 23일 주요 시정 현안 논의를 위한 당.정 간담회를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개최했다. 

 

오후 5시 열린 당정회의에는 이준석 당대표와 백종헌 신임 부산시당위원장을 비롯한 주요 중앙 당직자 및 지역 국회의원들이 참석했고, 부산시에서는 박형준 시장을 비롯해 경제부시장, 정무.경제특보와 주요 간부들이 참석해 부산시의 현안 해결지원과 국비사업에 대한 논의는 물론, 국비 확보를 위한 전략적 협의를 했다.

 

이자리에서 부산시정의 주요현안인 ▲2030부산세계박람회 성공유치 ▲부산항 북항2단계 항만재개발 ▲경부선 철도시설 효율화 ▲이건희 기증관 수도권 건립 대응과 ▲공공기관 2차 이전 등 주요 현안과제에 대한 추진방안을 논의했다.

 

또한, 내년도의 원활한 국비확보를 위해 가덕도신공항 건설 추진 관련 용역비 등 20여 개의 사업에 대한 지원방안에 대해서도 논의가 이뤄졌다. 이에 앞서 이준석 당 대표는 이날 오후 2시 부산을 찾아 가덕도 신공항 대항전망대에서 현장을 둘러봤다.

 

▲ 국민의힘 -부산시가 23일 주요 시정 현안 논의를 위한 당.정 간담회를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진행하고 있다. /국민의힘  © 배종태 기자

 

이준석 당 대표(오른쪽)과 박형준 부산시장,  지역국회의원, 중앙 당직자들이 가덕신공항에 대해 브리핑을 받고 있다.  © 배종태 기자

 

이 대표는 당.정 회의에서 인사말을 통해 부산지역 현안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박형준 시정이 추진하는 사업들을 적극 뒷받침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오늘 가덕도 공항 예정지 등 여러 곳을 방문하면서, 정치권에서 어떤 부분을 뒷받침해야 하는지 잘 파악했다"며 "특히 가덕신공항 같은 경우 우리당이 선도적으로 특별법을 발의하고 추진했던 당인만큼, 누구보다 가덕도신공항이 2030년 부산엑스포의 유치와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서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런 것을 오늘 판단을 하고, 또 배우게 되었고, 거기에 더해서 부산에서 핀테크나 블록체인 산업에 종사하는 젊은 스타트업 창업자들과 함께 소통하면서, 지역의 비교우위를 바탕으로 해서 훌륭한 산업기반을 만드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에 대해서 또 인식하고 입법으로 지원하겠다는 약속을 하고 왔다"고 밝혔다.

 

또 "우리 당은 서울과 부산에서의 보궐선거의 당선을 기점으로 수권세력으로서 국민에게 인정받기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해나가고 있다"며 "그중에 가장 중요한 것은 부산시민이 저희에게 주신 소중한 기회를 성공적인 시정에 대한 뒷받침을 통해서 완성시키는 것에 있다"고 강조했다.

 

▲(우측부터)백종헌 신임 부산시당위원장, 이준석 대표, 박형준 시장, 이헌승 (부산진을) 의원, 이주환(연제구) 의원 등이 가덕신공항 추진관련해 브리핑을 받고 있다. © 배종태 기자

 

그러면서 "내년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부산지역 현안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현재 박형준 시정이 추진하는 것들을 적극 뒷받침해서, 내년에 저희가 부산에서 더 큰 시민들의 지지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신임 백종헌 부산시당 위원장은 "부산시가 이제 동서균형발전에 대한 관심을 많이 가지고 있다"면서 "필요한 부분은 특별위원회를 구성해서 조속히 마무리를 지어야 된다는 생각들을 많이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또 "북항 재개발 관련해서는 예산정책간담회 등 여러 가지들을 많이 열어서 의견을 듣고 부산시당에서 할 일, 부산 국회의원들이 할 일 찾아서 열심히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국민의힘도 부산도 제일 중요한 키워드는‘혁신'"이라며 "정치혁신의 상징이자 국민의힘 혁신의 상징인 이준석 대표의 부산 방문에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 위기 극복과 발전을 위해 진지한 고민을 공유한 의미있는 자리"라며 "변화와 혁신에 대한 시민적 기대가 높은 만큼, 체감할 수 있는 확실한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당차원의 변함없는 관심과 지지를 보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준석 대표는 당정 협의회에 앞서, 오후 2시 가덕신공항 현장 방문과 가덕핀테크.블록체인 기업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 후 저녁 6시 30분경 부산 게임 산업 관련 간담회 및 e스포츠 경기 관람을 하고, 이어 게임 산업 간담회 일정을 소화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The People's Power and the city of Busan held a party-government meeting to discuss major municipal issues on the 23rd at the Busan Port International Exhibition and Convention Center. 

 

The party- government meeting held at 5 p.m. was attended by Party Leader Lee Jun-seok and the new Busan City Party Chairman Baek Jong-heon, as well as major central party officials and local lawmakers. In addition to discussing government-funded projects, strategic consultations were held to secure government funds.

 

At this meeting, the main pending issues of the Busan municipal government, such as the successful attraction of the 2030 Busan World Expo, the second-phase port redevelopment of the Busan Port North Port, the efficiency of the Gyeongbu Line railway facilities, the response to the establishment of the capital area of ​​the Kun-Hee Lee Donation Center, and the promotion plans for major pending tasks such as the second relocation of public institutions discussed.

 

In addition, discussions were held on support plans for about 20 projects, including service costs related to the construction of Gadeokdo New Airport, in order to secure government funds for next year. Prior to this, Party Chairman Lee Jun-seok visited Busan at 2 pm on the same day and toured the site from the Gadeokdo New Airport Observation Deck.

 

▲ People's Power - The city of Busan is holding a party-government meeting to discuss major municipal issues on the 23rd at the Busan Port International Exhibition and Convention Center. /People's Power © Reporter Bae Jong-tae

 

▲ Party Chairman Lee Jun-seok (right), Busan Mayor Park Hyeong-jun, local parliamentarians, and central officials are being briefed about Gadeok New Airport. © Reporter Bae Jong-tae

 

In his greetings at the party-government meeting, CEO Lee said that he would accurately grasp the current issues in Busan and actively support the projects promoted by Park Hyung-jun's administration.

 

CEO Lee said, "I visited various places including the Gadeokdo airport today, and I understood well what part of the political circles should be supported.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Gadeok New Airport, as the Uri Party took the lead in proposing and promoting the special law, Gadeok is more than anyone else. It is important for the new airport to be promoted without any setbacks in order to attract and successfully host the 2030 Busan Expo,” he said.

 

He continued, “I decided and learned these things today, and in addition to that, while communicating with young startup founders engaged in fintech and blockchain industries in Busan, we create a great industrial base based on regional comparative advantage. Recognizing how important it is, we have promised to support it through legislation.”

 

"Our party is continuously making efforts to be recognized by the people as a power of authority, starting with the election of the by-elections in Seoul and Busan," he said. "The most important of these is the successful correction of the precious opportunities that Busan citizens have given us. It is about completing it through support for it,” he emphasized.

 

▲(From right) Busan City Party Chairman Baek Jong-heon, Representative Lee Jun-seok, Mayor Park Hyeong-jun, Rep. Lee Hun-seung (Busanjin-eul), and Lee Joo-hwan (Yeonje-gu) are holding a press conference. © Reporter Bae Jong-tae

 

He said, "Ahead of next year's presidential election, we will accurately grasp the current issues in Busan and actively support what Park Hyung-joon's current administration is promoting so that we can receive greater support from citizens in Busan next year."

 

The new Busan City Party Chairman Baek Jong-heon said, "The city of Busan is now very interested in East-West balanced development," and "I have a lot of thoughts that the necessary parts should be completed as soon as possible by forming a special committee." He also said, "In regards to the redevelopment of the North Port, we will hold a number of budget policy meetings, etc., and listen to opinions, find work for the Busan City Party, and work for the Busan National Assembly members to do our best."

 

Busan Mayor Park Hyung-joon said, "The most important keyword for both the people's power and Busan is 'innovation'. Thank you for visiting Busan by CEO Lee Jun-seok, a symbol of political innovation and people's power innovation." He continued, "It is a meaningful place to share sincere concerns for overcoming local crises and for development." "As citizens' expectations for change and innovation are high, the party's unwavering interest and support to deliver tangible results. Please send it,” he urged.

 

Meanwhile, CEO Lee Jun-seok visited the Gadeok New Airport on-site at 2 pm and held a meeting with Gadeok Fintech and blockchain companies prior to the party council meeting. After that, at around 6:30 pm, he held a meeting related to the Busan game industry and watched an e-sports game, followed by a schedule for the game industry meeting.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