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 한·아프리카 정상회의서 25개국과 정상회담"

김기홍 기자 | 기사입력 2024/05/30 [15:57]

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 한·아프리카 정상회의서 25개국과 정상회담"

김기홍 기자 | 입력 : 2024/05/30 [15:57]

▲ 김태효 국가안보실 제1차장이 30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일정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 뉴시스


대통령실이 30일 "오는 6월 4~5일 이틀간 한국서 열리는 한·아프리카 정상회의에 초청 대상 48개국과 그 중 30여개국 정상급 대표가 참석하는 가운데 윤석열 대통령이 25개국과 정상회담을 갖는다"고 전했다.

 

김태효 국가안보실 제1차장은 이날 오후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에서 "윤 대통령은 이번 회의에 참석한 모든 정상들과 별도 릴레이 양자회담을 갖고, 한국·아프리카 국가들 간 양자협력 증진 방안을 심도있게 협의 예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정부 출범 후 2년여 간 아프리카 17개 나라와 정상회담을 가졌다"며 "이번 회의를 계기로 약 25개 국가와 정상회담을 갖게 되는 이런 기회에 최고위급간 우의·연대를 돈독히해 향후 아프리카와 긴밀히 협력을 도모하는 소중한 자산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또 "특히 이번 정상회의를 계기로 방한하는 4개 나라는 공식 방한국으로 별도 오·만찬을 곁들인 정상회담을 가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윤 대통령은 오는 31일 시에라리온과 오찬 정상회담을 갖고 6월 2일 탄자니아·에티오피아와 각각 오·만찬 회담 등이 진행되며 공동 주재국 모리타니아와는 6월 5일 오찬 회담을 갖는다.

 

김 차장은 "아프리카 48개국 가까이가 참석하는 이번 회의는 윤석열 정부 출범 이래 최대 규모 다자 정상회담이며, 우리나라가 최초로 아프리카를 상대로 개최하는 다자 정상회의"라고 전했다.

 

이어 "함께 만드는 미래 주제를 한·아프리카 협력 대원칙으로 삼아 동반성장·지속가능성·연대 등 세 가지 목표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본회의는 오는 6월 4일 열리며 전날 참석국 정상·각국 대표단을 맞이하는 환영 만찬이 개최된다.

 

또 이날 개회식을 시작으로 정상회의 오전 세션·기념촬영과 친교 오찬·정상회의 오후 세션 ·폐회식 순 등으로 진행된 후 윤 대통령은 아프리카연합 의장국 모리타니 대통령과 공동 언론 발표를 갖는다.

 

오는 6월 5일엔 산업부 주최·무역협회 주관 '2024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이 열리며 그밖에 회의 기간 중 한·아프리카 청년 스타트업 포럼·글로벌 ICT 리더십 포럼·관광 포럼·농업 콘퍼런스 등 13개 부대 행사도 개최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sident's Office "President Seok-yeol Yoon holds a summit with 25 countries at the Korea-Africa Summit"

Kim Tae-hyo, First Deputy Director of the National Security Office, briefing, "Held on June 4-5, 48 countries will attend to discuss shared growth, sustainability, and solidarity."

-kihong Kim reporter

 

The President's Office announced on the 30th, "President Yoon Seok-yeol will hold a summit with 25 countries, with 48 invited countries and top representatives from about 30 of them attending the Korea-Africa Summit to be held in Korea for two days from June 4th to 5th." He said.

 

Kim Tae-hyo, First Deputy Director of the National Security Office, said at a Yongsan Presidential Office briefing this afternoon, "President Yoon plans to hold a separate relay bilateral meeting with all the leaders attending this meeting and discuss in-depth ways to promote bilateral cooperation between Korea and African countries." He said this.

 

He said, "We have held summit meetings with 17 African countries over the past two years since the launch of the government. This meeting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to hold summit meetings with approximately 25 countries. We will strengthen friendship and solidarity between the highest levels and work closely with Africa in the future." “It will be a valuable asset that promotes cooperation.”

 

He also said, "In particular, the four countries visiting Korea on the occasion of this summit are planning to hold separate summit meetings with lunch and dinner as official visits to Korea."

 

President Yoon will hold a lunch summit with Sierra Leone on the 31st, a lunch and dinner meeting with Tanzania and Ethiopia on June 2, and a lunch meeting with Mauritania, his co-host country, on June 5.

 

Deputy Minister Kim said, "This meeting, attended by nearly 48 African countries, is the largest multilateral summit since the inauguration of the Yoon Seok-yeol administration and the first multilateral summit held by Korea for Africa."

 

He continued, "We plan to have in-depth discussions on three goals, including shared growth, sustainability, and solidarity, using the topic of creating a future together as the general principle of Korea-Africa cooperation."

 

The plenary session of the Korea-Africa Summit will be held on June 4, and a welcome banquet will be held the day before to welcome the heads of state and delegations from participating countries.

 

Also, starting with the opening ceremony on this day, the summit will proceed with the morning session, commemorative photo and fellowship lunch, the summit afternoon session, and the closing ceremony. Afterwards, President Yoon will make a joint press release with the President of Mauritania, the African Union chair country.

 

On June 5, the '2024 Korea-Africa Business Summit' will be held, hosted by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and hosted by the Korea Trade Association. In addition, 13 side events will be held during the conference, including the Korea-Africa Youth Startup Forum, Global ICT Leadership Forum, Tourism Forum, and Agriculture Conference. It is hel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